GAME DONGA

롤드컵 왕좌 오른 IG, "좋은 선수들과 최고의 결과를 내게 되어 행복”

조영준

금일(3일) 인천 문학 주경기장에서 개최된 '2018 리그오브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2018 롤드컵) 결승전에서 2018년 제왕의 자리에 오른 팀은 중국 LPL의 마지막 생존자 인빅터스 게이밍(이하 IG)였다.

이번 결승은 지난 4강전에서 G2와 IG의 대결 끝에 유럽의 최후의 희망으로 남은 프나틱과 8강에서 충격적인 탈락을 기록한 RNG와 EDG의 탈락으로 중국의 마지막 자존심으로 남은 IG의 맞대결이라는 점에서 시작부터 전세계 LOL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기도 했다.

특히, IG는 예선과 본선 내내 본인들이 보여준 파괴적인 공격력으로 프나틱을 3:0으로 꺾고, 우승을 차지해 오랜 시간 중국 LPL의 소망이었던 롤드컵 우승을 달성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경기가 끝난 이후에는 선수들과 각국의 취재진이 함께하는 질의응답 시간이 진행됐다.

2018 롤드컵 결승 IG 인터뷰

Q: 어떤 챔피언 스킨을 가지고 싶나?
A: '더 샤이’ (강승록)- 아트록스 아니면 피오라를 만들고 싶은데, 피오라는 아쉬움 아이콘으로 남을 것 같아 아트록스로 할 것 같다.
‘듀크’(이호성)- 아직 생각 중인데, 이번 롤드컵에서 가장 임펙트 있었던 이렐리아가 좋을 것 같다.
'닝'(쩐닝 가오)- 카밀이다.
'루키(송의진)- 아칼리 아니면 루블랑인데, 어떤 챔피언이 인기가 많은지는 잘 모르겠다.
'재키러브(웬보 유)- 아직은 잘 모르겠다. 개인적으로는 드레이븐이었는데, 실제 경기에 쓰인 챔피언만 해당한다고 하니 카이사가 좋을 거 같다.
'바오란'(리우이 왕)- 라칸을 이다. 개인적으로는 라칸을 만든 사람이 천재 같았기 때문이다.

Q: (원상연 코치에게) 우승 기분이 어떤가?
A: 처음 IG를 오고 나서는 힘들었는데, 좋은 선수들과 끝까지 하고 싶었고 오늘 우승을 차지해 매우 좋다. 좋은 선수들과 팀원들과 함께 있었고, 우승까지 차지하니 복 받은 느낌이다.

Q:(더 샤이에게) 가끔 소통이 안되고, 혼자서 던지는 플레이가 많았는데?
A: 팀원들과 다같이 잘해서 이기는 상황이 나오면 마음이 놓여서 혼자 들어가는 상황이 자주 나온 것 같다.

Q: (김정수 감독에게) IG에 오고 나서 처음 선수들의 실력에 대해 평가하자면?
A: IG 선수들은 피지컬은 좋았는데, 운영이나 서로의 소통이 잘 안된 것 같았다. 이 부분에 대해 적극적인 피드백을 했다. 그 부분이 향상되어 기량이 좋아져 지금의 결과를 낸 것 같다.

2018 롤드컵 결승 IG 인터뷰

Q: (김정수 감독에게) 롤드컵 우승을 차지했다. 어떤 기분인가?
A: 삼성 갤럭시 때는 준우승을 차지했지만, 지금은 우승이다. 다만 부담감은 더 이었는데, 부담감을 이겨내고 좋은 결과를 내서 매우 기쁘다.

Q: (듀크 선수에게) 롤드컵 스킨 두 개를 얻게 되었다 기분이 어떤가?
A: 스킨을 두 개를 얻은 것도 기쁘지만, 다른 팀에서 두 번을 우승을 차지했다는 기록이 더욱 기뻤다.

Q: (김정수 감독에게) 3:2 풀세트를 예상했다. 어떤 컨셉으로 경기에 임했나?
A: 3:2로 예상한 것은 프나틱과 스크림에서 결과가 안 좋았고, 조별예선도 1승2패를 기록했기 때문이었다. 마파 코치와 스텝들과 경기를 돌려 보면서 프나틱은 서포터가 미드 로밍을 많이 다니고, 바텀 라인이 공속 템을 빨리 사서 라인을 빨리미는 등 KT와 비슷하다고 생각했다. 때문에 잘하는 챔프만 없애자고 생각했고, 이 부분을 전략적으로 생각해서 코치진과 토론을 해서 경기에 반영했다.

Q: (루키 선수에게) 결승 프리뷰때 우승을 하면 제대로 된 소감을 말하겠다 했다. 이제 소감을 말해달라.
A: 첫 우승이 롤드컵 우승인 것은 매우 기쁜 일이다. 개인적으로는 항상 설레발을 칠 때마다 상대방을 무시하게 되서 이번에는 도전자의 입장에서 게임을 임하게 되어 그렇게 우승을 한 것 같다. 이전까지 우승을 한번도 못 해봤고, 많은 사람들이 거는 기대감에 비해 결과를 못내 팬분들이나 팀원들에게 미안했다. 하지만 오늘 우승으로 보답 받은 것 같다. 사실은 처음 우승을 해서 이게 좋은 건지 잘 모르겠다. 그냥 싱숭생숭 하다.

Q: (닝 에게) 브록사가 자신 있어 하는 리신으로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고, MVP도 받았다. 기분이 어떤가?
A: 브록사가 리신을 잘하는 것을 알았다. 다만 상대가 리신을 먼저 뽑아줘서 리신을 상대로 좋은 픽을 골랐을 뿐이다. 마지막 3경기는 그냥 잘한 것 같다.(웃음)

2018 롤드컵 결승 IG 인터뷰

Q: (김정수 감독에게) 원딜 위주로 벤을 했다. 레클레스 선수를 견제한 것인가?
A: 조별 예선때 트리스티나에게 당해서 좋은 기억이 없었고, 개인 성적을 보니 시비르가 정말 좋았다. 때문에 좋은 챔프를 쥐어 주지 말자고 해서 레클레스의 주 챔프 폭을 견제했다.

Q: (루키에게) 상금을 어디다 쓸 예정인지?
A: 오늘은 매우 기쁜 날이라 부모님도 좋아하셔서 으쓱하게 되더라. 돈은 아직 어리니까 저축을 많이 하겠다.

: 롤드컵 우승 IG 인빅터스게이밍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