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넥슨, '지스타 2018'서 게임시장의 과거와 미래를 보여줄 것

조영준

넥슨은 금일(6일)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진행한 ‘지스타 2018’ 프리뷰 기자간담회를 진행하고, 오는 11월 15일부터 18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지스타 2018의 세부 내용을 공개했다.

올해로 14년 연속 지스타 출전 기록을 세운 넥슨은 이번 ‘지스타 2018’의 메인 슬로건을 ‘Through Your Life’로 정하고, 현장에서 총 300부스에 이르는 대규모 구성으로 행사에 나서며, PC 온라인 및 모바일을 포함한 신작 14종을 출품할 예정이다.

넥슨 지스타 프리뷰

이날 발표에서는 넥슨 클래식 MMORPG로 불리는 추억의 온라인게임들의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과 색다른 즐거움을 줄 인디 게임 스타일의 신작 그리고, 이전 MMORPG와 차별화된 하이엔드 모바일게임을 추구한 트라하 등 넥슨의 신작 라인업을 확인할 수 있었다.

넥슨 지스타 프리뷰

먼저 넥슨은 자사의 첫 게임인 바람의 나라를 비롯해 테일즈위버, 크레이지 아케이드, 마비노기 등 온라인게임 시장의 전성기를 이끌었던 온라인게임들의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을 선보인다. 22년 만에 등장한 바람의 나라의 모바일 버전인 ‘바람의 나라: 연’, ‘크레이지 아케이드BnB’와 ‘테일즈 위버M’, ‘마비노기 모바일’ 등의 게임의 최초 시연 버전이 지스타 현장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넥슨 지스타 프리뷰

특히, 이번 간담회에서는 이들 게임의 발표와 함께 바람의 나라의 원작자인 만화가 김진과 , ‘크레이지 아케이드BnB’의 출시를 총괄한 게임산업 협회의 강신철 대표, 마비노기의 개발자인 데브캣의 ‘나크’ 김동건 PD와 테일즈 위버의 원작 룬의아이들의 소설가 전민희가 출현한 특전 영상이 공개되어 많은 주목을 받기도 했다.

이와 함께 넥슨의 야심작인 비공개 신작 ‘트라하’도 공개되었다. 모아이 스튜디오가 개발한 트라하는 언리얼엔진4 기반의 모바일게임으로, 사실적인 자연 배경과 화려한 건축물로 구현된 오픈필드, 그리고 거래를 통한 경제 활동 등 RPG 본연의 재미를 극대화 한 모바일게임이다. 넥슨은 이번 지스타에서 트라하의 첫 시연 버전을 공개하고, 오는 2019년 상반기 게임 출시할 예정이다.

넥슨 지스타 프리뷰

이와 함께 PC 온라인게임의 라인업도 흥미로웠다. 광활한 배경을 질주하며, 거대한 용을 사냥하는 액션 RPG ‘드래곤하운드’와 현재 얼리억세스를 진행 중인 어센던트 원 등 온라인게임의 시연존도 운영될 예정이다.

넥슨은 이번 지스타에서 자사의 운영 노하우를 총집결한 무대를 선보인다. 넥슨은 지스타 현장 부스에서 총 623개의 테스트 기기를 마련하고, PC 시연존과 모바일 시연존으로 구분되어 게이머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아울러 1층에 좌석을 마련해 앉아서 게임을 할 수 있는 새로운 스타일의 시연존을 선보이는 것은 물론, 부스에는 유명 인플루언서의 방송이 진행되고, 전문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넥슨 지스타 프리뷰

넥슨의 이정헌 대표는 “넥슨은 PC와 모바일을 아루는 다양한 게임을 선보임과 동시에 비공개 신작을 개발하며 바쁜 시간을 보냈다. 이번 지스타에서 공개된 ‘Through Your Life’이라는 슬로건 처럼 과거부터 나와 함께했던 넥슨의 게임이 다시 돌아오는 계기가 되어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으면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 넥슨 지스타2018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