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블록버스터의 힘. 로스트아크, 동접 25만, PC방 4위로 성공적 출항

김남규

스마일게이트의 야심작 로스트아크가 출시 첫날 동시접속자 25만명과 PC방 순위 4위를 기록하면서 천억을 투입한 블록버스터 게임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7일 오후 2시에 공개 서비스를 시작한 로스트아크는 오픈 직후 너무 많이 몰려든 인원로 인해 게임 접속이 안되면서 이용자들의 불만이 폭주했으나, 1시간 후 서버를 정상화하면서 동시접속자 25만명을 돌파했다.

로스트아크

이용자들이 본격적으로 몰려든 저녁에는 6개 서버 모두에 대기열이 발생할 정도로 폭발적인 호응이 이어졌으며, 스마일게이트 RPG는 이날 저녁에 더 많은 이용자를 수용하기 위하여 신규 서버를 1개 더 오픈했다.

로스트아크

또한, 게임트릭스의 데이터에 따르면 PC방에서도 폭발적인 호응이 이어져, 점유율 8.48%로 피파온라인4를 제치고 4위로 뛰어올랐다. 현재 3위를 차지하고 있는 오버워치와도 격차가 크지 않아, 3위도 가시권이다.

특히, 출시를 기념해 ‘실리안의 출석체크 이벤트’, ‘친구 초대 이벤트’, ‘PC방 플레이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 중인 만큼, 본격적으로 이용자가 몰리는 주말에는 PC방 점유율이 대폭 상승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로스트아크

스마일게이트 RPG 지원길 대표는 “MMORPG를 그리고 게임을 사랑하는 많은 이용자분들의 뜨거운 성원에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라며, “로스트아크의 모험은 이제 막 시작됐을 뿐인 만큼 즐겁게 플레이해 주시고 아낌없는 응원 부탁 드리며 아울러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