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개막 앞둔 '지스타 2018', 이색 즐길거리는?

조광민

국내 최대의 게임전시회 '지스타 2018'이 색다른 이벤트와 즐길거리로 무장한 '게임 축제'를 예고했다.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이하 지스타조직위)가 주관하는 '지스타 2018'은 오는 11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 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지난 9월 중간집계 기준 2,874부스를 기록하며, 작년 최종 2,857부스를 일찌감치 초과 달성할 정도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러한 관심에 힘입어 지스타조직위는 올해 다양한 이벤트로 현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

먼저 BEXCO 제1전시장 입구 야외무대에서는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가 진행된다. 총 500만 원 상금 규모로 개최되는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는 사전 신청 및 현장 접수를 완료한 코스튬 플레이어들이 참여해 예선 15~17일과 본선 18일을 거쳐 수상자를 결정하게 된다.

심사위원으로는 프로 코스튬 플레이팀인 스파이럴캣츠와 패션디자이너 황재근 씨가 참여하며, 일반 참관객들도 '지스타 코스프레 어워즈'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참여할 수 있다.

크리에이터들과 함께하는 '지스타 라이브 토크'도 준비돼 있다. 팬 미팅과 토크쇼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보겸, 대도서관, 악어 등 국내 톱 크리에이터들이 참석해 벡스코에서 팬들과 직접 만날 예정이며, 현장의 열기는 지스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지스타조직위는 이와 함께 '지스타 2018'의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는 에픽게임즈와 해운대 광장에서 특별 홍보 부스를 설치·운영한다. 이곳에서는 PC/모바일게임 체험 기회와 함께 SNS 인증 시 굿즈도 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 구성된다.

지스타 라이브 토크

벡스코 야외광장에서도 특별한 즐길거리가 마련됐다 참가사들이 직접 참여하는 게임 관련 이벤트와 '지스타 푸드트럭존'을 만날 수 있다.

에픽게임즈는 11월 17일 야외광장에서 '포트나이트 댄스 플래시몹'을 진행한다. '포트나이트' 게임을 연상시키는 각종 소품과 캐릭터들이 등장하며, 챌린지 형식의 댄스 배틀로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SK주식회사 C&C도 11월 15~17일 3일 간 '클라우드제트 플래시몹' 이벤트를 열고 드럼통을 활용한 공연과 댄스 퍼포먼스를 추진한다.

이마트는 11월 15~18일 4일 동안 환경보호를 주제로 개발한 VR과 모바일게임은 물론, 토크콘서트와 이마트 뮤직챌린지 Top10의 뮤직콘서트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축제에 동참한다.

'지스타' 현장의 먹거리는 '지스타 푸드트럭존'이 담당한다. 지난해 시범 운영됐던 '지스타 푸드트럭존'은 올해 칠리새우·스테이크·피자·덮밥 등 식사 메뉴와 닭꼬치·핫도그·프릿츠·타코야끼 등 간식 메뉴까지 각양각색 라인업으로 개편됐다.

김용국 K-GAMES 사업국장은 "'지스타'는 매년 게임 콘텐츠를 활용한 새로운 이벤트로 관람객들과 함께 어울리는 행사를 목표로 하고 있다"며, "올해도 참가사들과 다양한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는 만큼 현장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스타 포스터

: 지스타 부산 지스타2018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