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뱀파이어와의 사투. 모바일로 부활한 다크에덴M 프리 오픈

김남규

엔터메이트(대표 박세철)는 플레이웍스(대표 김광열)이 개발한 모바일 게임 다크에덴M의 프린 오픈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금일(28일) 밝혔다.

사전예약 100만명을 돌파할 정도로 많은 기대를 모은 다크에덴M은 뱀파이어와 슬레이어의 전쟁을 다뤄 많은 인기를 얻었던 MMORPG 다크에덴 IP를 활용해 만든 게임이다.

뱀파이어와 슬레이어의 두 종족을 만날 수 있으며, 종족별 차별화된 게임 플레이 방식이 특이점이다. 특히 PK를 강조하는 ‘다크에덴M’은 다양한 지역, 컨텐츠 구성을 통해 무한 PK대전을 만끽할 수 있다.

금일 진행되는 프리오픈은 전일 사전 오픈에 미리 선점한 캐릭터를 사용할 수 있다. 프리 오픈은그랜드 오픈 전까지 게임 안정화 및 서비스 점검 기간으로 정식 게임 서비스와 동일하게 게임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프리 오픈 기간 동안 유저들의 피드백 반영, 서버 안정화 작업 등을 통해 보다 안정적으로 그랜드 오픈에 임할 예정이며, 프리 오픈 기간 동안 육성한 캐릭터는 초기화 없이 그랜드 오픈에서도 이어서 플레이 할 수 있다.

엔터메이트 박세철 대표는 “’다크에덴M’의 오픈을 기대하고 기다려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한다.”며 “게임 공개부터 CBT에 주신 많은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앞으로도 좋은 의견 많이 부탁드린다 .최고의 ‘다크에덴M’으로 정식 서비스를 진행 할 수 있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다크에덴m

: 엔터메이트 다크에덴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