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검은사막 모바일, 새해 첫 신규 클래스는 격투가

김남규

검은사막 모바일의 2019년 첫 신규 클래스가 격투가로 결정됐다.

펄어비스(대표 정경인)은 검은사막 모바일 신규 클래스 격투사의 사전예약 이벤트를 시작한다고 금일(3일) 밝혔다.

격투가는 검은사막 모바일의 10번째 클래스로 강인한 신체를 이용한 기술을 펼치는 것이 특징이다. 칼페온에서 태어나 동방에서 권법을 배운 격투가는 강력한 권법부터 화려한 발차기 기술과 기공술까지 다양한 기술을 연계하여 쉴 새 없이 저돌적인 공격을 퍼붓는다.

사전 예약은 마을에 등장한 이벤트 NPC에게 사전예약 수락과 함께 격투가의 힘을 되찾는 것을 도와주는 임무를 받으면 된다. 임무 수행을 완료하면 유물파편, 토벌 추천서 등 캐릭터 성장과 관련된 아이템이 담긴 ‘격투가 사전예약 패키지’를 수령받는다.

이 외에도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신규 월드 우두머리 ‘격노한 베그’가 추가됐다. 매주 목요일 세렌디아 북부평원에서 출현하며, 공략 성공시 확률적으로 심연등급 장비 ‘베그의 장갑’을 얻을 수 있다.

검은사막모바일

: 펄어비스 격투가 검은사막모바일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