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상복 터진 검은사막 모바일, 국내외에서 흥행 가도 이어간다

김남규

지난해 게임대상을 차지하며 2018 최고의 게임에 등극한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이 올해도 국내외에서 수상을 이어가며 게임성을 인정받고 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진행된 대만 게임쇼에서 검은사막과 함께 게임 스타 어워드를 수상했으며, 지난 30일 열린 2018 G-RANK 서울 시상식에서도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대상은 PC MMORPG 부활을 이끈 로스트아크에게 돌아갔지만, 마지막까지 결과를 알 수 없을 정도로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검은사막모바일

이처럼 검은사막 모바일이 국내외에서 흥행을 이어갈 수 있는 가장 큰 원동력은 자체 엔진을 기반으로 한 뛰어난 게임성 뿐만 아니라 쉴 틈 없는 업데이트와 공격적인 마케팅 덕분이다.

지난해 게임대상 수상의 여운이 사라지기도 전에, 9종이나 되는 캐릭터의 각성 업데이트를 한번에 공개했으며, 올해도 연초부터 신규 캐릭터인 격투가를 공개했다. 또한, 올해 1분기 내로 지난해 공개한 각성과 달리 기존 무기를 그대로 사용하며 강해지는 계승 업데이트도 준비중이다. 이용자들이 콘텐츠를 소비하는 속도보다 업데이트 속도가 더 빠르게 느껴질 정도다.

검은사막모바일

마케팅 역시 파격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각성 업데이트 때에는 당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주인공 퀸의 음악을 TV 광고에 삽입했으며, 이번 격투가 업데이트 때에도 음악대장으로 잘 알려진 국가스텐의 메인 보컬 하연우가 부른 질풍가도를 TV광고에 삽입에 화제가 되고 있다.

펄어비스의 발표에 따르면 격투가와 질풍가도 콜라보 발표 이후 복귀 이용자가 248% 증가했으며, 질풍가도 음원도 멜론 실시간 검색 1위에 올랐다. 펄어비스는 하연우 버전 외에도 노라조 출신으로 유명한 가수 이혁, 크리에이터 버블디아와 라온이 부른 버전의 음원도 함께 공개했으며, 음원 수익은 가수 4인과 원자작권자 박정식, 신동식의 이름으로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검은사막 모바일

이 같은 펄어비스의 공격적인 움직임 덕분에 올해 2월이면 출시 1주년을 맞이하는 검은사막 모바일은 아직도 리니지M과 블레이드&소울 레볼루션에 이어 구글 매출 3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또한, 대만에 이어 올해 1분기 내로 일본에 진출하고, 이후 북미, 유럽 지역 등을 차례로 진출해 흥행을 이어갈 계획이다.

: 지랭크 격투가 검은사막모바일 대만게임쇼 하현우 질풍가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