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드래곤플라이, '신비아파트'와 맞손..키즈 맞춤형 VR&AR 콘텐츠 개발

조학동

드래곤플라이(공동대표 박철승, 박인찬)가 CJ ENM(대표 허민회) 애니사업부와 라이선싱 계약을 체결하고 '키즈(KIDS) VR 및 AR' 사업에 본격 나선다.

드래곤플라이

드래곤플라이는 최근 가장 주목받는 키즈IP로 손꼽히는 '신비아파트'를 소재로 한 VR 및 AR 콘텐츠 개발에 대한 라이선싱 계약을 CJ ENM 애니사업부와 체결했다.

신비아파트 VR 콘텐츠는 애니메이션 주인공들과 함께 몬스터들에 대항하며 에피소드를 풀어나가는 참신한 형태의 가상체험 콘텐츠로, 최대 16명까지 라이더에 탑승 가능한 형태로 개발됐다. 지난 1월18일에 신도림 테크노파크에 개장한 'LENOVO VR MAGIC PARK'를 통하여 첫 선을 보이며 절찬리에 서비스 중이다.

신비아파트 VR

드래곤플라이의 한 관계자는 "어린이를 주 소비층으로 하는 키즈산업은 2002년 8조원, 2012년 27조원, 2016년 39조원으로 연 평균 13% 이상 폭발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특히 키즈 콘텐츠 시장은 VR, AR 등 차세대 기술이 접목된 분야가 향후 트렌드를 주도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양사의 이번 제휴는 큰 의미를 지닌다."라고 설명했다.

박인찬 드래곤플라이 대표이사는 "한국을 대표하는 콘텐츠 그룹인 CJ ENM 최고의 키즈 IP를 기반으로 '키즈 VR 및 AR'이라는 새로운 시장에 진입하게 되어서 매우 흥분된다. 1세대 게임개발사로서 '스페셜포스'라는 IP로 온라인 FPS 시장을 개척했던 그 때의 마음가짐으로 부모와 아이가 함께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키즈 VR 및 AR 콘텐츠들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드래곤플라이 CJE&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