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리뷰] 언제 어디서나 레이드의 재미를, '마스터탱커'

조광민

웹젠의 모바일 MMORPG 야심작 '마스터탱커'가 지난 11일 서비스에 돌입했다. 이 게임은 중국에서 시리즈가 시작된 '마스터탱커' 시리즈의 최신작 'MT4'의 한국 서비스 버전이다. 게임의 특징은 귀여운 MT 캐릭터와 멋진 영웅 캐릭터 중 마음에 드는 캐릭터를 언제든지 쉽게 변환해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MT 캐릭터의 경우 원작자인 나승훈 작가와 협의를 정식으로 마무리하며 국내 서비스를 시작했다.

마스터탱커

게임의 또 다른 특징은 실시간 파티플레이다. 특히 단순한 자동전투가 아니라 100% 수동 컨트롤을 요구해 PC용 MMORPG에서 즐기던 탱, 딜, 힐 플레이를 만끽할 수 있다. 여기에 강력한 보스를 사냥하는 레이드, 전장, 다양한 서브 퀘스트와 콘텐츠 등도 마련 즐길 거리를 빠짐없이 채웠다. 과거 PC용 MMORPG에서나 재미를 모바일에서도 최적화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게이머는 게임을 시작하면 8개 캐릭터 중 하나의 클래스를 선택해 즐길 수 있다. 탱커는 워리어, 가디언, 딜러는 위저드, 다크메이지, 레인저, 어쌔신, 힐러는 프리스트와 샤먼이 준비됐다. 각자 취향에 맞는 클래스를 선택해 즐기면 된다. 일반적인 파티 던전은 파티 구성을 게임에서 자동으로 진행해준다. 때문에 클래스를 고를 때 스트레스 없이 진짜 원하는 캐릭터를 플레이해도 무난하다.

마스터탱커

다양한 클래스가 등장하는 만큼 게임의 핵심은 파티플레이에 있다. 실제로 게임 초반부터 인공지능 캐릭터와 파티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특히 파티플레이의 경우 100% 수동조작으로만 진행되기에 기존 모바일 RPG와는 확실히 다른 느낌을 전해준다. 자동 전투에 길들여진 모바일 MMOPRG 이용자라면 오히려 적응하기 힘들 듯하다. 반대로 과거 PC용 MMORPG를 즐겼던 게이머라면 확실히 반길 만한 요소다.

파티를 맺고 진행하는 플레이는 100% 수동이며, 게임에는 파티 던전, 전장, 길드 레이드 등 다양한 협동 콘텐츠가 준비됐다. 특히 온라인 PC용 MOPRG를 즐겼을 때 몇시간에 달했던 레이드의 재미를 10분 정도로 압축해서 전해준다. 레이드를 플레이하던 중 화장실도 마음대로 못 갔던 과거와는 확실히 다르다. 도시 괴담처럼 들려오는 요강이나 신문지는 이제 잊어도 좋다. 언제 어디서나 쉽게 플레이할 수 있으며, 심지어 모바일이라 화장실에서도 플레이할 수 있다.

마스터탱커

게임의 콘텐츠 흐름도 기존 모바일 RPG와 다르다. 전투력 위주의 게임이 아니라 역할 수행 및 컨트롤의 재미를 전해준다. 던전 마다 등장하는 보스의 패턴 공략 등의 재미도 살아 있다. 던전을 공략해 아이템을 파밍하고, 다음 던전에 도전하는 콘텐츠의 흐름이 완성되어 있다.

또한, 최고 성장에 한계가 있지만, 그저 최고 레벨을 달성하며 끝이 아니다. 메인 퀘스트 외에도 서브 퀘스트, 명예 퀘스트, 시련 퀘스트 드 다양한 콘텐츠가 존재한다. 각 퀘스트를 즐기면서 얻는 재화로 게임에 필요한 자원 구매 등이 가능하다. 무조건 레벨만 올리는 게임이 아니라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낚시, 요리, 보물 찾기 등의 콘텐츠도 있다. 여기에 펫, 스킬, 장비 등의 강화까지 밀려 들어오는 콘텐츠의 양이 방대해 즐길 거리가 부족할 염려는 없다.

마스터탱커

파티플레이의 재미를 살린 만큼 또 중요한 것은 길드다. 길드 기부를 비롯해 길드 인센티브 등 기존 중국산 MMORPG를 즐겨본 게이머라면 익숙한 콘텐츠 들이 준비됐으며, 공성전, 길드 레이드 같은 핵심 콘텐츠도 길드를 통해서 즐길 수 있다. 특히, 길드의 인원 단위가 1레벨 길드라고 해도 100명에 달하는 만큼, 하드코에 하게 즐기지 않는 게이머도 부담 없이 길드에 가입해 길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이 외에도 게임에는 PvP 콘텐츠인 아레나, 3개의 전장을 요일별로 즐길 수 있는 전장 콘텐츠 등 PvP 콘텐츠도 마련됐다. PC용 MMORPG를 즐겼던 게이머를 품을 수 있는 모든 콘텐츠를 모바일에 구현해둔 것이다.

마스터탱커

'마스터탱커'는 게임을 준비하면서 BI에 MMORPG라는 한 단어만 추가했고, 역시 MMORPG라는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진짜 플레이하는 재미로 무장한 '마스터탱커'와 오랜 MMORPG 노하우를 가진 웹젠이 만나 앞으로 보여줄 모습이 기대된다.

: 웹젠 마스터탱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