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레노버 리전 챔피언십 시즌6 본선, 23일 레노버VR매직파크에서 개최

김남규

한국레노버(대표 강용남)는 오는 23일 신도림에 위치한 e스포츠 중심의 VR테마파크 레노버 VR 매직파크에서 ‘레노버 리전 챔피언십 시즌 6’의 본선 대회를 진행한다고 금일(21일) 밝혔다.

‘리그오브레전드’를 종목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치열한 온라인 예선을 거쳐 선발된 ‘Hard Carry’, ‘굴러가유’, ‘MOCOCO’, ‘Team Work’ 4개 팀이 본선 무대에 진출, 국내 최강 아마추어 팀의 명예를 걸고 우승을 다투게 된다. 지난 3월 15일부터 사흘간 온라인으로 진행된 예선전에는 총 74개 팀 382명의 순수 국내 아마추어 ‘리그오브레전드’ 선수들이 참가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레노버 리전 챔피언십레노버 리전 챔피언십

본선 대회는 3판 2선승의 4강전 및 5판 3선승제의 결승전으로 치러지며, 최종 우승 팀은 150만 원의 상금을 차지하게 된다. 이 밖에 준우승 팀에게는 60만 원, 나머지 두 팀에게도 각각 30만 원씩이 수여되며, 4강 진출 팀 전원에게 게이밍 기어 전용 가방이 증정된다.

이번 리전 챔피언십 시즌 6 대회가 열리는 ‘레노버 VR 매직파크’ 현장에는 메인 이벤트인 4강전과 결승전은 물론, 현장 관람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됐다. 네이버 리그오브레전드 한국 공식커뮤니티(LCK)에서 방청권 이벤트에 선정된 관람객들에게는 드래곤플라이의 스패셜포스VR 등 다양한 VR게임을 즐길 수 있는 4만 원 상당의 VR 매직파크 체험권을 증정하며, 선착순 200명의 관람객에게는 ‘얼리버드 기프트’ 이벤트를 통해 ‘리전 챔피언십 기념 마우스 패드’를 증정한다.

또한, 4강전 및 결승전 경기 시작 전 승리 팀 맞추기 이벤트를 통해 게이밍 마우스과 헤드셋, 노트북, 그리고 독립형 VR 헤드셋인 ‘미라지 솔로’ 등의 경품을 제공하며, 대회 현장에 레노버 체험 존을 오픈, 관람객들은 리전(Legion) 브랜드의 게이밍 데스크탑 및 노트북 등 제품들을 직접 체험할 수 있다. 관람객의 현장 입장은 오전 11시부터 가능하며, 트위치 ‘브로드스튜디오(garimto)’ 채널을 통해 전 경기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레노버 리전 챔피언십

한국레노버 강용남 대표는 “치열했던 온라인 예선전 이후 최종 네 팀이 본선에 진출해 대회 현장을 찾아 주신 많은 팬들 앞에서 우승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 프로게이머를 꿈꾸는 아마추어 e스포츠 게이머들에게 이러한 실전 경험은 매우 중요한데, 레노버가 이러한 기회와 무대를 꾸준히 제공하게 되어 굉장히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e스포츠 팬들 역시 현장 방문 및 온라인 중계를 통해 국내 선수들의 수준 높은 플레이를 즐길 수 있길 바라며, 특히 레노버 VR 매직파크를 찾아 주시는 현장 참관객들에게는 풍성한 이벤트와 경품도 준비되어 있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E스포츠 레노버 리그오브레전드 LOL 레노버vr매직파크 레노버리전챔피언십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