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리니지M, '리니지'와 다른 길 간다..오리지널 던전 ‘무너지는 섬’ 공개

조학동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자사의 모바일 MMORPG(다중접속롤플레잉온라인게임) '리니지M'에 최근 세 번째 월드 던전 ‘무너지는 섬’을 공개했다.

리니지 무너지는섬

‘무너지는 섬’은 같은 월드에 속한 10개 서버의 게이머(최대 1,000명)가 시시각각 변화하는 던전에서 생존 경쟁을 펼치는 방식으로, 원작 PC '리니지'에 존재하지 않는 '리니지M'의 오리지널 전투 콘텐츠다.

이용자는 오늘(3일)부터 17일 정기점검 전까지 ‘무너지는 섬’을 즐길 수 있게 되며, 엔씨(NC) 측은 게이머들의 의견을 반영해 추후 정식 업데이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게이머들은 매일 오후 9시에 ‘무너지는 섬’에 입장할 수 있으며 70 레벨 이상의 캐릭터로 참여 가능하다.
각 10분간 진행되는 3개 라운드에서 다른 캐릭터와 몬스터를 처치해 생존 조건을 충족한 게이머가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1, 2라운드의 생존 조건은 재화(고대 주화, 은빛 주화) 수집이라고 할 수 있다. 3라운드 전투에서는 최후의 생존자를 선별하게 된다.

엔씨(NC)는 생존 순위에 따라 다양한 보상을 제공할 예정이며, 이용자는 주화 수집 퀘스트를 완료해 캐릭터 경험치를 높일 수 있는 ‘무너지는 섬 퀘스트 두루마리’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최종 100인의 생존자에 들면 ‘희귀 변신 카드 상자’, ‘축복 부여 주문서(각인)’, ‘봉인된 희귀 방어구 제작 비법서’ 등의 보상을 받을 수 있고 마지막까지 생존한 1명의 이용자는 '영웅 변신 카드 상자'를 얻을 수 있다. 업데이트 콘텐츠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니지M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리니지 엔씨소프트 리니지M 생존 무너지는섬 희귀 변신상자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