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넷마블, 장애인식 개선 힘써온 '어깨동무문고' 더 많은 사람과 만난다

조광민

넷마블문화재단(이사장 방준혁)은 서울 아라아트센터에서 장애인권을 다룬 동화책 '어깨동무문고'의 지난 6년간 발자취를 만날 수 있는 '다름을 이해하는 모두의 동화展' 개최하고, 앞으로 더 넓게 더 많은 사람과 만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시회는 4월 11일부터 22일까지 열린다.

금일(11일) 전시회가 열리는 아라아트센터 현장에서는 이번 전시회의 시작을 알리고, 지난 6년간 사업을 되돌아보는 동시에 앞으로 계획을 알리는 행사가 열렸다.

다름을 이해하는 모두의 동화展

현장에는 넷마블문화재단 서장원 대표, 사회적기업 리드릭 김정열 대표, 장애우 권익문제 연구소 조문순 소장, 한국신장장애인협회 김세룡 회장을 비롯해 어깨동무문고의 책을 집필한 작가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어깨동무문고는 장애인권 및 사회적 약자에 대한 다양성을 존중하는 동화책을 제작하고 배포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4년부터 진행된 넷마블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올해 6년을 맞았다. 넷마블은 게임이라는 문화 콘텐츠 기업의 사명감으로 사업을 시작했다.

사업은 동화책을 만들고, 이를 나누고, 이를 통해 변화를 일으키는 것을 목표로 삼았다. 사업 구축기인 2014~2015년엔 동화책 공모전을 열고, 수상작을 출판하고 배포했다. 안정기에 들어선 2016~2018년에는 새로운 장애 작가를 발굴하고 게임과 같은 동화책 교육 콘텐츠 개발을 했다.

다름을 이해하는 모두의 동화展

지난 6년간 '어깨동무문고'는 3,712곳의 기관에 12,400권의 책이 전달됐다. 찾아가는 교육과 온라인 교육을 통해 장애인권 교육에 앞장섰고, 교육을 받은 아동에 대해서 분석한 결과 79%가 장애인권에 대해서 인식이 개선되는 등 효과가 나타났다.

올해는 더 만은 사람과 만나기 위해서 시중 서점에서 책을 판매하고, 장애인권 뿐만 아니라 보다 넓은 영역을 다룬다. 먼저 시중에서 판매되는 책은 2종으로, 항상 머리에 손을 올리고 있는 빨간 사자 아저씨의 비밀을 알아내는 이소라 작가의 '빨간사자 아저씨', 큰 소리를 내고 알아듣기 힘든 이야기를 하는 친구의 이야기를 그린 진보경 작가의 '조금 특별한 내 친구'다.

2019년 신작도 소개됐다. 이번에 서점에서 만날 수 있는 진보경 작가의 '조금 특별한 내 친구'와 성영란 작가의 '혜영이', '명형인 작가의 '클라라를 찾아온 몬스터'와 '학교에간 몬스터!'다. 이번 신간의 출시로 6년간 이어온 사업은 10권의 도서를 만들어 냈다.

다름을 이해하는 모두의 동화展

넷마블 문화재단 서장원 대표는 "어깨동무문고 활동으로 지난 6년간 작게 나마 기여할 수 있었다고 생각하며, 이제 보다 넒은 영역에서 보다 많은 분들과 함께할 것이다. 시중 서점에 책을 출판을 출판하고, 장애 집중했던 동화책을 사회 약자까지 확대해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장애우 권익문제 연구소 조문순 소장은 "그동안 장애인권 책을 만들면서 서로 상호 이해하고 공감하고 현상들을 어떻게 풀어갈 것인가에 대해서 많이 고민했다. 책을 보면 알겠지만, 장애 이야기가 두드러지지는 않는다. 장애를 바라보는 시선은 우리 사회가 만든다는 이야기다. 앞으로 연구소는 넷마블과 함께한 경험을 살려 동화책을 더욱 확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다름을 이해하는 모두의 동화展

한편, 전시회 현장에는 '가까이서보기, 멀리서보기', '한이네 마을에 큰 일이 생겼어요', '황금깃털 앵무새를 찾아서', '똥! 똥! 똥!', '빨간사자 아저씨', '조금 특별한 내 친구' 등 지난 2014년부터 2019년까지 발행한 6권과 이번 전시회를 통해 공개된 신간 4종, 총 10종의 '어깨동무문고' 원화와 아트프린팅이 마련됐다.

또한, 동화책인 '똥! 똥! 똥!'을 활용한 게임과, 전시회를 찾은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퍼즐과 캐릭터 만들어 보기, 포토존 등도 준비됐다. 전시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휠체어를 타고도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아울러 오는 13일(토), 14(일), 20일(토), 21일(일)에는 어깨동무문고 신간을 구연동화로 만나볼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됐다. 구연동화는 오후 2시와 4에 두 번 진행된다.

: 넷마블 넷마블문화재단 어깨동무문고 다름을이해하는모두의동화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