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K-GAMES, WHO 게임이용장애 관련 긴급토론회 개최

조광민

지난 25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제72차 세계보건기구(WHO) 총회에서 게임 이용 장애가 포함된 ICD-11(국제질병분류 11차 개정판)안이 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됐다. 28일 총회 전체회의 보고를 걸치는 절차만 남았다.

이에 한국게임산업협회(협회장 강신철, K-GAMES)는 한국게임법과정책학회(회장 임상혁)와 함께 28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7간담회의실에서 'WHO의 게임이용장애 질병코드 도입에 따른 긴급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제72차 세계보건기구(WHO) 총회에서 논의 중인 게임이용장애 질병 코드 도입에 대한 각계 의견을 청취하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게임이용장애 질병 코드 도입이 우리 사회에 미칠 영향과 예기치 않게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 해결 방법 등에 대한 심도 깊은 논의가 이어질 예정이다.

주제 발표는 임상혁 한국게임법과정책학회 회장이 맡아 진행하며, 패널 토론에는 박승범 게임콘텐츠산업과장(문화체육관광부), 김성회 유튜브 크리에이터(G식백과), 전영순 게임과몰입힐링센터 팀장(건국대학교 충주병원), 최승우 정책국장(한국게임산업협회)이 참여한다.

WHO 게임이용장애 질병코드 긴급토론

: 한국게임산업협회 WHO 게임이용장애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