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크로스파이어 IP 최초 콘솔 버전 신작 ‘크로스파이어 X’ 공개

조학동

중국 및 동남아 지역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FPS(1인칭 슈팅)게임 ‘크로스파이어’의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콘솔 버전 신작 ‘크로스파이어 X’가 발표됐다.

이번 크로스파이어 X의 공개는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로스엔젤레스(LA)에서 개최되는 2019 E3게임쇼의 엑스박스 신작소개 세션인 ‘E3 2019 엑스박스 브리핑’에서 이뤄졌으며, 마이크로소프트 게임부문 부사장 ‘필 스펜서(Phil Spencer)’가 직접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크로스파이어X

필 스펜서 부사장은 발표에서 “글로벌 시장에서 FPS장르를 대표하는 타이틀인 ‘크로스파이어’ IP 최초의 콘솔버전 신작을 전세계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 크로스파이어 X는 2020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엑스박스 팬들에게 특별한 콘텐츠가 포함될 것”이라고 밝혀 스마일게이트와의 협업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내비치기도 했다.

이날 발표에 따르면 '크로스파이어 X'는 ‘언리언 4’ 엔진을 사용해 개발 중인 ‘크로스파이어’ IP 최초의 콘솔용 게임으로, 엑스박스를 통해 출시될 예정이며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마이크로소프트가 서비스를 담당하게 된다.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장인아 대표는 “크로스파이어는 글로벌 최고의 게임 IP중 하나로, 마이크로소프트에서도 ‘크로스파이어 X’에 거는 기대가 남다른 만큼 최고의 퀄리티를 가진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많은 기대를 부탁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 엑스박스 크로스파이어 스마일게이트 X E3게임쇼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