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한빛소프트, 유튜브로 일반인 영어정복 스토리 선보인다

김남규

한빛소프트는 자사의 영어학습 앱 오잉글리시를 활용해 유튜브 채널 'Bridge TV의 김태훈 강사와 함께 6개월간 일반인 8명의 영어실력 향상을 돕는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금일(25일) 밝혔다.

오잉글리시는 주입식 교육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실제 듣고 말하면서 배우는 반복학습법(쉐도잉 학습)을 프로그램으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최근 특허 등록(외국어 학습시스템 및 이를 이용한 외국어 학습방법)을 승인 받았다.

한빛소프트는 Bridge TV를 통해 참가자를 모집했고, 지난 22일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했다. 참가자들은 앞으로 매일 오잉글리시로 영어를 반복 학습하고 2주 단위로 김태훈 강사의 오프라인 코칭을 받는다.

김태훈 강사는 작년부터는 유튜브 채널 'Bridge TV'에서 영어학습법 및 다양한 영어 콘텐츠를 선보여 약 10만명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다. 한국외대 통번역 대학원을 졸업했고 현재 CY통번역센터 대표통역사와 이창용어학원 통대 입시 대표강사로도 활동 중이다.

프로젝트 진행과정은 유튜브 Bridge TV 채널 및 오잉글리시 공식 채널을 통해 영상으로 만나 볼 수 있다. 또한 8명의 출연자 외 일반인들도 네이버카페 오당기 가입을 통해 출연자와 동일한 커리큘럼 및 미션에 참가할 수 있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Bridge TV를 통해 이틀간 진행한 참가 신청에 수백명의 희망자가 몰려 호응이 뜨거웠다"며 "쇼가 아닌 진짜 일반인들의 영어실력이 향상되는 과정을 여과없이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오잉글리시

: 한빛소프트 오잉 오잉글리시 김태훈강사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