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WCG 2019 시안, '레벨업(Level up)' 주제의 中 최초 TED 컨퍼런스 '호평'

조학동

WCG 2019 시안의 부대행사인 TED(technology, entertainment, design)가 행사 내내 큰 호평을 받았다.

글로벌 최대 비영리 강연회로 진행된 이 행사는 중국에서 열리는 최초의 TED 강연이라는 점에서 더욱 주목받았으며, '레벨업(Level up)'이라는 주제로 신체의 확장성에 따른 기술적인 혁신과 발전에 대한 강연이 이루어졌다.

이는 WCG에서 IT 신기술이 접목된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구성한 '뉴호라이즌' 종목과도 일맥상통하는 주제로 관람객들의 호평을 얻었다.

wcg 2019 ted

외과 의사이면서 로봇 공학자인 캐서린 모어(Chatherine Mohr) 박사를 비롯해 키쓰 커클랜드(Keith Kirkland) 웨어워크 창립자, 제이슨 션(Jason Shen) 헤드라이트 CEO, 에이미 그린(Amy Green) 뉴미너스 게임즈 게임 디자이너 등 각 분야의 권위 있는 전문가로 구성된 연사들이 저마다 훌륭한 강연을 선보였다.

연사들은 강연을 통해 로봇과 웨어러블 디바이스가 세상을 바꾸고 있고, 자기계발의 중요성, 게임으로 더 나은 세상으로 '레벨 업'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특히 이들의 강연은 TED 역사상 최초로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전세계 팬들에게 전해졌다.

또 이와 함께 WCG 2019 행사장에서는 e스포츠 컨퍼런스도 진행됐다. 글로벌 e스포츠 산업에서 활약하고 있는 전문가들이 연사로 나서 현재 e스포츠이 트렌드와 방향성, 그리고 앞으로의 e스포츠가 어떻게 바뀔지에 대한 전망 등을 공유했다.

강연장을 채운 참석자들은 연사들의 강연을 경청하며 e스포츠 산업에 대한 시야를 넓혔고, 강연이 끝나자 연사에게 다가가 명함을 교환하거나 담소를 나누는 등 네트워킹의 시간도 가졌다.

: E스포츠 스마일게이트 토론회 wcg2019 ted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