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세븐나이츠 영광을 다시 재현한다. 엔픽셀, 그랑사가 최초 공개

김남규

넷마블의 대표작 세븐나이츠를 개발했던 개발자들이 설립해 관심을 받고 있는 엔픽셀의 신작이 드디어 모습을 드러냈다.

엔픽셀(대표 배봉건, 정현호)은 자사가 개발중인 MMORPG ‘그랑사가’의 원화를 금일(19일) 최초로 공개했다.

‘그랑사가’는 드래곤의 저주로부터 왕국을 구하기 위해 모험을 떠나는 기사단의 이야기로, 게임을 통해 유저들이 꿈꾸던 모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스토리 흡입력이 압권으로, 짜임새 있는 개연성과 플레이할수록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는 장대한 서사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언리얼 엔진을 활용한 콘솔급 그래픽과 섬세하게 연출된 판타지 대륙은 게임 몰입도를 한층 높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엔픽셀은 추후 ‘그랑사가’의 매력 요소들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유저들의 궁금증을 해소하는 동시에 정식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그랑사가

: 세븐나이츠 그랑사가 엔픽셀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