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유니티, 게임엔진사 유일 '부산국제영화제' 단독 참가

조영준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가 제 24회 부산국제영화제에 게임엔진사로 유일하게 참가해 세션과 부스를 마련한다고 밝혔다.

부산국제영화제는 1996년 시작된 국내 최대 규모의 국제영화제다. 올해는 10월 3일부터 12일까지 부산 일대에서 열리며, 총 85개국에서 299편의 초청작과 월드 및 인터내셔널 프리미어 145편을 소개할 예정이다.

유니티는 유니티 및 영화 산업 관계자들이 진행하는 세션을 통해 유니티를 활용한 영화 제작 기술 및 사례를 선보일 예정이며, 유니티 부스에서는 유니티 비즈니스 미팅이 진행될 예정이다.

유니티 세션은 10월 5일부터 7일까지 찾아볼 수 있다. 먼저 준스픽쳐스와 웨일즈 인터랙티브에서 유니티 기반으로 제작된 영화 사례를 소개하는 ‘분기형 네러티브: 미로속의 길’ 세션이 10월 5일 오후 5시부터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 6층에서 진행된다. 10월 6일 오후 7시부터는 같은 공간에서 ‘2019 베니스 국제영화제 초청작이자 유니티 기반의 VR 애니메이션 <Feather> 사례를 소개하는 세션이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10월 7일 오전 10시 30분부터 ‘할리우드 영화 제작 동향: 실시간 영화 제작 기술; 게임엔진 기반의 영화 Previz와 가상 프로덕션 시스템 소개’ 세션이 벡스코 제2컨벤션 이벤트룸에서 진행되며, 사전 시각화 기술 및 국내 사례가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행사장 현장에서는 다양한 유니티 기반 작품들이 선보여질 예정이다. 2019 베니스 국제영화제 베스트 VR상 수상작인 <The Key>, 2019 선댄스 영화제 뉴 프론티어 부문으로 소개됐던 <Gloomy Eyes> 등의 다양한 작품들을 찾아볼 수 있다.

또한 유니티는 10월 5일부터 8일까지 ‘아시안 필름 마켓 2019’가 진행되는 벡스코 내에서 부스를 운영하며, 현장을 찾은 수많은 영화산업 관계자들과 비즈니스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유니티는 강력한 렌더링 기술 및 창작자들을 위한 편의 기능들을 대거 갖추고 영화산업계로부터 각광을 받고 있다”며, “앞으로 유니티를 통해 제작될 다양한 형태의 작품들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유니티 이미지

: 유니티 부산국제영화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