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김학규 대표작 그라나도 에스파다, 모바일로 나온다

김남규

라그나로크를 성공시키며 스타 개발자로 떠오른 IMC게임즈 김학규 대표의 대표작 그라나도 에스파다가 모바일 게임으로 나온다.

한빛소프트는 IMC게임즈와 '그라나도 에스파다'의 모바일화 관련한 IP(지적재산권) 사용 계약을 체결해, 현재 개발 중이라고 금일(11일) 밝혔다.

이 게임은 IMC게임즈가 개발해 지난 2006년부터 한빛소프트가 서비스, 올해 13주년을 맞은 장수 IP다. '라그나로크'로 유며한 스타 개발자 김학규 대표가 만들어 많은 기대를 모았으며, 2006년 대한민국 게임 대상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1개의 캐릭터를 조작하는 일반적인 MMORPG와는 달리, 국내 최초로 3개의 캐릭터를 동시 조작하는 MCC(Multi-Character Control) 시스템을 채택했으며, 17세기 중세 유럽풍의 섬세하고 미려한 그래픽, 캐릭터를 스스로 지정한 가문의 캐릭터로 성장시키는 배럭 모드, 무기를 사용하는 자세와 동작이 변화하는 전투모드 등 기존 MMORPG와는 차별적인 게임으로 호평을 받았다.

그라나도 에스파다 모바일 버전은 MMORPG 개발 경험이 많은 한빛소프트 핵심 개발진이 참여했으며, 원작의 독특한 게임성을 계승해 내년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이다.

그라나도 에스파다

: 그라나도에스파다 한빛소프트 IMC게임즈 김학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