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지스타 2019] 지스타서 기술력 뽐낸 펄어비스, 현장 이벤트도 후끈

조영준

VJF어비스가 대규모 신작 공개로 지스타 2019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지스타 기간 진행한 간담회를 통해 대형 신작 4종을 공개한 펄어비스는 '섀도우 아레나', '플랜 8', '도깨비', '붉은사막' 트레일러를 무대 정면에 배치한 것은 물론,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방문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펄어비스

특히, 넷마블을 제외하곤 이렇다할 신작을 찾아보기 힘들어 중국 게임사들의 이벤트와 인플루언서들의 e스포츠 대회로 점철된 지스타 2019서 펄어비스는 자신들의 개발력을 총동원한 신작을 대거 선보였다는 점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중이다.

현장 무대에서는 검은사막의 새로운 배틀로얄 콘텐츠 '쉐도우 아레나'의 체험 부스가 운영됐다. '섀도우 아레나(Shadow Arena)'는 50명의 이용자가 경쟁해 최후의 1인을 가리는 근접전 형태의 '액션 배틀 로얄' 게임이다. 검은사막의 콘텐츠를 액션 게임에 더 가깝게 진화시킨 게임으로, PC 플랫폼으로 지스타 시연을 준비했다.

지스타 펄어비스 부스

특히, 기존 배틀로열 장르의 기초가 되는 생존과 파밍, 최후의 1인이 남는 게임성에 반격기와 수싸움 등 액션을 더하고 강조하며 새로운 전투 액션 기반의 게임을 만든 것이 특징. 오랜 시간 줄을 서며 시연존에 방문한 게이머들은 저마다의 실력을 뽐내며, 치열한 경기를 진행했고, 순위에 따라 레이저 키보드와 레이저 헤드셋 등의 상품을 타는 기쁨을 맛봤다.

한편, 펄어비스는 지스타 기간 동안 다양한 현장 이벤트와 펄어비스 스토어를 별도로 운영하고, 검은사막의 신규 PvP '아르샤의 창' 대회 및 부산역 홍보 부스 등을 통해 새로운 즐거움과 차별화된 게임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 펄어비스 지스타2019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