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이세돌 9단 바둑 인공지능(AI) '한돌'과 고별전 개시

조광민

전설적인 프로 바둑 기사 이세돌 9단의 은퇴를 기념한 대국이 열렸다. 상대는 바둑 인공지능(AI) '한돌'이다.

금일(18일) 강남구 도곡동에 자리한 바디프랜드(대표 박상현) 사옥에서 '바디프랜드 브레인마사지배 이세돌 VS 한돌'의 첫 대국이 열렸다. 이세돌 9단의 대국 상대 '한돌'은 NHN(대표 정우진)의 바둑 AI다.

이세돌 VS 한돌

이번 대국은 최근 은퇴를 선언한 이세돌 9단 측이 고별전 대상으로 인간이 아닌 AI를 지목했고, 마침내 국내 최고 성능을 자랑하는 바둑 AI인 '한돌'과 대결이 성사됐다.

이세돌 9단은 2016년에는 구글 딥마인드가 개발한 AI 알파고(AlphaGo)와 대결에서 네 번째 게임을 이기면서 인공지능인 '알파고'와의 대결에서 1승을 챙긴 유일한 인간이다. 은퇴를 기념하는 고별전에 AI를 지목해 이번 대국의 시작 전부터 화제가 됐다.

이세돌 9단

금일 대국을 치르는 이세돌 9단은 1983년 전남 신안군에서 출생해 1995년 12세에 프로가 된 이후, 조훈현과 이창호에 이어 세계 바둑 최강의 계보를 이어간 전설적인 프로 바둑 기사다. 2000년 32연승을 기록한 데 이어 2002년에는 프로 3단으로 세계바둑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하며 이창호가 세운 최저단(5단) 세계대회 제패 기록을 경신하기도 했다.

이세돌 9단에 맞서는 '한돌(HanDol)'은 NHN이 2017년 12월 선보인 바둑 AI다. 올해 1월 신민준, 이동훈, 김지석, 박정환, 신진서 9단과의 릴레이 대국인 '프로기사 TOP5 vs 한돌 빅매치'를 펼쳐 전승을 기록했다. 8월에는 세계 AI 바둑대회인 '2019 중신증권배 세계 인공지능(AI) 바둑대회'에 첫 출전, 3위 수상의 쾌거를 이룬 바 있다.

NHN 한돌

이번 대국에는 최신 버전인 '한돌 3.0'이 나선다. NHN 내부적으로 '한돌 3.0'은 프로기사들의 기력을 측정할 때 쓰이는 'ELO레이팅' 기준으로 4500점을 넘는 수준으로 보고있다. 이는 2016년 이세돌과 대국한 알파고 리, 그리고 2017년 커제와 대결했던 알파코 마스터 보다 높은 기력이다. 최정상권인 신진서, 박정환, 커제9단은 현재 3,600점대 후반으로 추정된다.

이번 은퇴 기념 대국은 총 3번 진행된다. 1국과 2국(19일)은 후원사인 바디프랜드 본사에서 진행되고, 마지막 3국(21일)은 이세돌 9단의 고향인 전남 신안에서 열릴 예정이다. 또한, 이번 대국은 이른바 접바둑 형태의 '치수고치기'로 진행된다. '치수고치기'는 대국자 사이의 실력을 조정하기 위해 두는 바둑이다. 하수가 바닥에 미리 놓아두는 돌의 수를 치수라 부른다.

이세돌 V 한돌 대회방식

첫 대국에서는 이세돌 9단이 흑을 잡고 먼저 2점을 놓고 시작하되, 7집 반을 한돌에게 준다. 만약 첫 대결을 이세돌 9단이 이기면 2국에서는 호선(동등)으로 대결을 펼치고, 2국에서도 이세돌 9단이 승리하면 3국에서는 이세돌 9단이 백을 잡고 2점(7집반을) '한돌'이 놓는다.

다음으로 '한돌'이 1국을 승리하면 2국에서는 이세돌 9단이 3점을 먼저 놓고 시작한다. 2국에서도 '한돌' 승리하면 이세돌 9단이 4점을 놓는다.

이번 대국은 이세돌 9단에게도 NHN이 바둑 인공지능 '한돌'에게도 큰 도전이 될 전망이다. 인간이 AI를 이기기가 쉽지 않은 상황에서도 이세돌 9단은 또 한 번 도전에 나서는 것이기 때문이다. 아울러 NHN의 '한돌'은 평소 동등한 조건에서 대국하는 '호선'을 학습해 왔기 때문에 접바둑은 다소 낯설다.

NHN 관계자의 설명에 따르면 2달 정도의 2점 접바둑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 기력이 올라온 상황이지만, 3점의 경우 NHN 개발진 내부적으로도 승패를 가늠할 수 없다고 한다. 특히 이미 AI를 한번 이긴 경험이 있는 이세돌 9단 이기에 혼전이 예상되는 상황이다.

NHN 정우진 대표

금일 대국 현장에 자리한 NHN 정우진 대표는 "과거 이세돌 9단과 알파고가 맞붙던 시점에는 과연 인간이 AI를 이길 수 있는지에 대한 '승부'나 '대결'에 더 초점이 맞춰졌고, 이세돌 9단을 응원했지만, 오늘은 누구를 응원해야 할지 모르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대국은 '승패 결과'보다는 인간과 AI가 공존하며 서로에게 이롭게, 조화를 이뤄가는 모습을 발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한게임 한게임바둑 nhn 한돌 이세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