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플레로게임즈, '어비스리움 폴' 글로벌 시장서 인기

조광민

플레로게임즈(대표 이호대)는 자회사 아이들상상공장(대표 김효식)이 개발하고 자사가 퍼블리싱하는 신작 3D 시뮬레이션 게임 '어비스리움 폴'(ABYSSRIUM POLE)이 주요 모바일 시장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고 금일(13일) 밝혔다.

'어비스리움 폴'은 글로벌 5천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어비스리움'의 공식 후속작이다. 지난 8일 구글플레이 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 정식으로 출시됐다. 게임은 100만 명이 넘는 사전예약자를 모을 정도로 큰 관심을 받아왔다.

출시 후 대대적인 마케팅 없이 애플 앱스토어 기준으로 한국과 일본에서 인기 1위, 대만과 홍콩에서 2위에 올랐으며, 중국과 미국에서도 10위 권, 30위 권 안에 진입하는 등 모바일 게임 주요 국가들에서 눈에 띄는 성적을 기록했다.

플레로게임즈 최윤희 사업실장은 "전작의 유래 없는 대성공으로 부담감도 물론 있었지만 더 좋은 작품을 선보일 수 있다는 확신이 더 컸다"라며, "이제 겨우 스타트라인을 벗어났을 뿐이다. 지금의 분위기를 계속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어비스리움 폴

: 플레로게임즈 어비스리움폴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