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라이엇 신작 2종, 유니티 엔진 통해 개발된다

조영준

유니티 테크놀로지스는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의 개발사 라이엇게임즈가 ‘레전드 오브 룬테라(Legends of Runeterra)’와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League of Legends: Wild Rift)’의 제작 툴로 유니티를 선택했다고 발표했다.

리그 오브 레전드 시리즈는 전 세계 150개가 넘는 국가에서 수백만 명이 플레이하는 인기 게임이다. 라이엇게임즈는 유니티 프로페셔널 서비스 팀과 협업하여 유니티가 지원하는 20개 이상의 플랫폼에서 수십억 명의 플레이어를 대상으로 게임을 서비스하게 된다. 또한 어느 플랫폼에서 게임을 플레이하던 양질의 경험을 일관되게 제공할 수 있도록 각 플랫폼이 최적화되었다. 플레이어들은 유니티가 제공하는 음성 및 텍스트 커뮤니케이션 툴인 비복스(Vivox)의 음성 채팅을 이용하여 게임 내에서 소통할 수 있다. 라이엇게임즈의 게임을 이용하는 플레이어들은 기기와 장소에 상관 없이 음성 통신 기능을 사용하여 팀원들과 게임 전략을 구상할 수 있다.

현재 레전드 오브 룬테라는 PC용 공개 베타 버전을 서비스 중이며, 올해 하반기에 iOS와 안드로이드 버전으로도 제공된다. 리그 오브 레전드: 와일드 리프트는 향후 iOS, 안드로이드 및 콘솔 버전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브라이언 조(Brian Cho) 라이엇게임즈 법인사업개발 부문 담당자는 “유니티가 지원하는 세계적인 수준의 툴과 플랫폼 최적화 기술 덕분에 많은 게이머의 사랑을 받는 리그 오브 레전드를 다양한 플랫폼에 배포하게 되어 전 세계 많은 게이머들이 즐길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유니티의 전문적인 기술 지원을 통해 유니티의 기술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댄 웹스터(Dann Webster) 레전드 오브 룬테라 엔지니어링 책임자는 “처음부터 우리는 레전드 오브 룬테라를 PC와 모바일 모두에서 플레이할 수 있기를 원했기 때문에 유니티가 확실한 선택이었다”라며, “개발 과정에서 유니티의 프로페셔널 서비스를 이용해 기술 및 성능 개선에 많은 지원을 받았다. 유니티 프로페셔널 서비스 팀은 우리 게임의 지속적인 발전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전했다.

랄프 하워트(Ralph Hauwert)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연구개발 부문 부사장은 “유니티는 플레이어가 몰입할 수 있는 환상적인 세계와 경험을 제작할 수 있도록 크리에이터에게 솔루션과 기술을 제공하는 데 심혈을 기울인다.”라며, "이제 라이엇게임즈는 유니티의 기술을 활용하여 리그 오브 레전드의 풍부한 세계관을 다양한 플랫폼에서 더 많은 플레이어들에게 펼쳐 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유니티

: 유니티 LOL 라이엇 룬테라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