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야구9단, 2020 프로야구 빠른 개막을 기원.. '프리시즌 기념 이벤트' 돌입

조학동

NHN빅풋(대표 김상호)이 개발하고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서비스되는 야구 시뮬레이션 게임 '야구9단'이 2020년 한국 프로야구의 빠른 개막을 기원하는 의미로 오늘(3월26일)부터 4월23일까지 약 4주간 '프리시즌 기념 이벤트'에 돌입한다.

야구9단 NHN빅풋

당초 3월 28일 대장정에 들어가려던 2020 프로야구 시즌이 코로나19 여파로 4월로 잠정 연기된 바 있으며, 온라인 게이머 이벤트를 통해 조기 종식을 위한 간절한 바람을 담았다. 이번에 진행되는 프리시즌 기념 이벤트는 총 3종이다.

먼저 '시즌티켓 이벤트'로 김세연 스카우트 의뢰 시 시즌티켓을 획득할 수 있으며, 이 티켓으로 '야구9단'의 신규 모델 김세연 아나운서의 싸인볼과 모바일 문화상품권, 인게임 아이템 등을 얻을 수 있다.

두 번째는 '김세연의 팀 선수 스카우트 랭킹 이벤트'다. 역시 이벤트 기간 동안 스카우트에서 김세연의 팀 선수 영입 시, 포인트 산정을 통해 상위 20위까지는 CP와 원하는 선수를 지급하고, 이외에도 김세연의 특별 선물, 특별 의뢰권, 스카우트 의뢰권 등을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2020 시즌 개막막한 개막 준비 이벤트'에서는 각 게이머마다 이벤트 페이지에 전용 구장을 제공하는데, 실시간 게임과 PvP, 챌린지 모드 등 '야구9단' 콘텐츠를 통해 이벤트 참여 기회가 주어진다. 구장 리모델링 등급에 따라 김세연의 장비가방, 스카우트 의뢰권, 휴양 티켓과 같은 주단위 보상과 비타민과 게임 머니 등의 일일 보상의 혜택이 있다.

한편, 이런 프리시즌 기념 이벤트와 별개로 NHN빅풋에서는 '신규/복귀 이벤트'도 4월 30일까지 진행 중이다.

'야구9단'을 처음 플레이하는 신규 구단주에게는 게임머니 30억불과 10만CP, 비타민 100개, 김세연 스카우트 의뢰권 20장, 26세 이하 10레벨 선수 1명 등 파격적인 아이템이 지급되며, 출석체크만 해도 26세 이하 10레벨 불사신/불멸자 탄생 특능 선수 각각 1명과 홈런왕/도루왕 이용권과 성장부스터 등 성장에 있어 필수적인 아이템들을 받을 수 있다.

또 잠시 '야구9단'을 떠났던 복귀 이용자에게도 5만CP와 스카우트 의뢰권, 파산면제 지원 아이템, 플레잉코치 재계약 1회 등 쏠쏠한 인게임 아이템 들을 제공, 게임에 재미를 더했다.

NHN빅풋의 한 관계자는 "이번 이벤트를 재미있게 즐겨주시길 바란다. '야구9단'은 4월 중 코칭 스태프 콘텐츠가 추가된 대규모 업데이트를 예고, 야구 게임 매니아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를 이어갈 방침이다."라고 말했다.

: 야구9단 nhn 빅풋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