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기사 검색 : 롤드컵

  • [뉴스] 도약하진 못했어도..2019년 한국 PC 온라인 게임은 건재했다

    게임시장을 평가할때, 모바일 게임시장이 마치 국내 게임시장 전체를 대변하는 듯한 표현을 쓸 때가 있다. 주도권이 모바일 게임시장으로 넘어간 것도 사실이고 규모나 향후 가능성 등 다양한 측면에서 모바일 게임이 PC온라인 게임 시장을 압도하는 것은 맞다.하지만 체감하는 것보다 PC 온라인 게임 시장은 건재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그래픽적인 측면에서도, 커뮤

  • [뉴스] 제2의 롤드컵을 꿈꾼다, 게임사들 e스포츠 성공위해 '전방위 박차'

    매년 최강의 '리그오브레전드' 팀을 가리는 e스포츠 대회 '롤드컵'은 국내는 물론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최고의 게임 이벤트 중 하나다.e스포츠의 인기가 그대로 게임에 대한 애정으로 이어지고, 다시 e스포츠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확립하면서 '롤드컵'은 근 몇 년간 가장 성공한 e스포츠 종목이자 성공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전세계 PC

  • [뉴스] [꿀딴지곰 겜덕연구소] '넌 내 상대가 안돼! 머리를 쓰라고!' 레트로 전략게임 특집!

    (해당 기사는 지난 2018년 10월 11일 네이버 포스트 게임동아 꿀딴지곰 겜덕연구소를 통해서 먼저 소개된 기사입니다.)안녕하세요! [꿀딴지곰 겜덕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는 조기자입니다. 이번에도 지식인에서 레트로 게임 전문 답변가로 활동하고 계신 꿀딴지곰님을 모셨습니다. 오늘은 머리를 써서 상대방을 압도해야 하는 전략 게임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겠습니

  • [뉴스] 게임동아가 선정한 2018년 온라인게임 10대 뉴스

    2018년도 마지막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그리고 연말은 다사다난 했던 한해를 되돌아보기에 적합한 시점이기도 하다. 새해를 맞이하기 전 올해 온라인게임 시장에는 어떤 일이 있었는지 10대 뉴스로 만나보자.- 로스트아크 출시.. 국내 PC 온라인 게임시장 초토화지난 11월 8일에 공개 서비스에 돌입한 '로스트아크'는 할만한 PC 온라인 게임에 갈증을

  • [뉴스] [글로벌게임 영토전쟁] '와신상담'하던 국내 게임사들, 일제히 글로벌 정벌 나선다

    [[ 게임업계의 글로벌 영토 전쟁이 본격화되고 있다. 게임 시장의 국경이 옅어지고 모든 글로벌 국가의 마켓이 하나의 시장처럼 통합되고 있는 가운데, 각국 게임사들의 경쟁도 날로 치열해지고 있다.이런 경쟁 속에서 국내의 게임업체들은 어떻게 해야 생존할 수 있을까. 창간 14주년을 맞이하여 본지에서도 이에 대해 보다 심층적으로 분석해보는 시간을 가져보았다

  • [뉴스] "10억은 우습다" 상금으로 판 키우는 e스포츠 리그들

    최근 아시안 게임의 시범 종목으로 선정되어 많은 주목을 받았던 e스포츠 시장의 판이 점점 커지고 있다. 배틀그라운드 및 포트나이트 등의 신규 게임의 e스포츠 참전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으며, 축구, 농구, 야구 등의 인기 스포츠 못지않게 상금의 규모가 커지는 등 외적, 내적 성장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는 모양새다. 실제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49

  • [뉴스] e스포츠 산업의 희비 가른 대기업들의 참여 어떻게 진행됐을까?

    최근 e스포츠 업계에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다. 바로 한화생명이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의 프로게임단 락스 타이거즈를 인수하고 '한화생명e스포츠(Hanwha Life Esports / 이하 HLE)'이라는 이름으로 새롭게 창단한다는 소식이 들린 것이다. 스타리그 이후 국내 e스포츠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LOL에 새롭게 대기업이 후원하는 팀이 창단된다는

  • [뉴스] 흥미진진해진 PC방 시장, 연초부터 순위 경쟁 불 붙었다

    연초부터 대작 MMORPG 경쟁이 펼쳐지며 모바일 게임 시장에 모든 시선이 집중되고 있지만, 모바일 게임 못지 않게 온라인 게임 시장의 경쟁도 연초부터 뜨겁게 달궈지고 있다. 지난해까지는 리그오브레전드와 오버워치가 사실상 그들만의 리그를 펼쳤지만, 지난해 말부터 경쟁에 참여한 배틀그라운드 덕분에 다시 경쟁의 시대가 열린 것.게다가 연초부터 흥행 가능성

  • [뉴스] 게임동아가 선정한 2017년 e스포츠 10대 뉴스

    다사다난했던 2017년 한 해가 마무리되어간다. 언제나 그렇듯이 연말은 다가올 새해를 맞이하면서 지난 1년간을 돌이켜보는 시기이기도 하다.게임동아에서는 올 한 해 e스포츠 시장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사건을 모아 10대 뉴스를 정리했다. 올해 e스포츠 시장을 장식한 열 가지 소식은 어떤 것들이 있을까.- e스포츠 글로벌 게임산업의 블루칩이 되다20

  • [뉴스] [콘텐츠가 힘이다] "이제는 큰물에서 논다!" 글로벌 e스포츠 리그로 도약하는 게임들

    현재 글로벌 시장의 화두는 바로 e스포츠다. 한국의 스타리그에서부터 시작된 이 작은 불꽃은 이제 글로벌 시장에 들불처럼 번져, 1인칭 슈팅게임(FPS), 멀티 온라인 배틀 아레나(MOBA) 그리고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RTS)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장르의 게임의 e스포츠 리그가 전세계에서 진행되고 있다. 더욱이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e스포츠 시장에 거대 게

  • [뉴스] [콘텐츠가 힘이다] e스포츠 통해 새로운 동력원 찾는 게임사들

    e스포츠라는 단어가 처음 등장했을 당시 일각에서는 '한때의 유행' 혹은 '곧 사라질 단어'로 치부하기도 했다. 온라인게임 중심으로 변모해가던 한국 시장에서 스타크래프트라는 패키지 게임에서 시작된 e스포츠는 단순히 게임의 홍보와 이슈를 불러일으키기 위한 하나의 마케팅으로 인식되기도 했으며, 그 이면에는 "애들이나 하는 게임이 무슨 스포츠냐?"라는 시선도 깔려

  • [뉴스] 2020년 1조 6,812억으로 성장할 세계 e스포츠 시장 “주도권 쟁탈 치열“

    '3억 9,600만 명'. 지난해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 )의 e스포츠 리그 'LOL 월드 챔피언십 2016'(이하 롤드컵)을 시청한 사람들의 수다. 비록 누적 시청자라는 것을 고려해야 하지만 하나의 게임에서 진행되는 e스포츠 대회를 관람하기 위한 사람들의 수가 여느 국가의 인구에 맞먹는 셈. 이처럼 세계 e스포츠 시장은 이제 가능성을 넘어 본격적

  • [뉴스] 게임동아가 선정한 2016년 e스포츠 10대 뉴스

    [게임동아 조영준 기자] 역대급 병신년(丙申年)이라는 수식어가 전혀 아깝지 않은 2016년 한 해도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사회 전반에서 다양한 사건 사고가 터졌고, 이는 게임시장에서도 마찬가지였다. 이에 게임동아에서는 올해 e스포츠 시장에서 어떤 뉴스들이 세상을 떠들썩하게 했는지 10대 뉴스를 정리했다.1. 14년간 이어온 스타리그 역사의 뒤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