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기사 검색 : 차이나조이2019

  • [뉴스] 판호 규제 나비효과 여실히 드러난 '차이나조이 2019'

    중국 최대의 게임쇼 '차이나조이 2019'가 지난 8월 5일 막을 내렸다. 올해로 17년을 맞이하는 차이나조이는 세계 최대 규모의 중국 게임 시장의 현황을 파악할 수 있다는 점에서 해외 유수의 게임사들에게 큰 주목을 받고 있는 게임쇼이기도 하다. 지난해의 경우 하루 동안 133,000명이 전시를 관람하는 신기록을 세움과 동시에 총 354,000명의 관람객

  • [뉴스] 그들만의 리그 된 IP 경쟁. 중소 게임사들의 돌파구는 서브컬쳐뿐?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상하이 뉴 인터내셔널 엑스포에서 열린 차이나조이 2019 행사에서 미소녀와 여성향 게임 등 서브컬쳐 계열들의 게임들이 다수 등장해 주목을 받았다.텐센트, 넷이즈, CMGE 등 대형 게임사들로 인해 전체적으로는 일본 유명 IP 게임들이 행사장 분위기를 주도했지만, 거의 모든 부스에서 서브컬쳐 계열 게임들을 찾아볼 수 있을 정도로 서

  • [뉴스] '차이나조이2019'서 국산 신작 VR게임 '포커스온유' 호평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대표 성준호, 장인아)가 중국 상하이 국제엑스포센터에서 개최된 글로벌 게임 전시회 '차이나조이 2019'에서 VR 연애 어드벤처 게임 '포커스온유' 부스 운영을 성료했다.차이나조이는 중국 최대 게임 전시회로, 올해 행사에는 300여개의 중국 및 글로벌 게임사가 참여해 5천여 종 이상의 게임 및 기기를 전시했다. 스마일게이트 엔터

  • [뉴스] [차이나조이 2019] 퀄리티 경쟁 돌입한 중국 게임 시장, 언리얼 영향력 확대중

    언리얼 엔진을 앞세운 에픽게임즈가 차이나조이2019 행사에 B2B 부스로 참가해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텐센트를 통해 B2C부스로 포트나이트가 소개됐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B2B 부스만 참가했지만, 중국 대형 게임사들이 선보인 기대작들이 언리얼 엔진을 활용하면서 중국 내 영향력이 커지고 있는 것. 과거에는 높은 사양 때문에, 콘솔 게임과 대형

  • [뉴스] 판호 발급 중단 2년. 차이나조이에서 줄어들고 있는 한국 게임의 존재감

    한한령으로 인한 한국 게임 판호 발급 중단 사태가 2년이 넘어가면서 차이나조이에서 한국 게임의 존재감이 계속 줄어들고 있다. 작년 차이나조이 때만 하더라도 판호 발급 중단이 계속되지는 않을 것이라는 희망을 가지고, 몇몇 게임들이 소개되는 모습을 보였으나, 올해는 전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한국 게임사들의 참여가 확 줄었다. B2B 부스로 공식

  • [뉴스] 선택과 집중. 경쟁 과도기에 돌입한 중국 게임 시장

    전세계 3대 게임쇼를 위협할 정도로 매년 규모 확대에 총력을 기울이던 차이나조이가 올해는 이전과 확 달라진 모습으로 시선을 끌고 있다. 중국 대형 게임사는 물론, 해외 게임사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여전히 엄청난 규모를 자랑했지만, 작년보다 2개관이 줄어들 정도로 참가회사가 줄었으며, 참가한 회사들도 막대한 물량공세 대신 인기가 확실한 주력작품 몇 개에 집중

  • [뉴스] 판호 벽에 가로막힌 중국 시장을 엿보다. 차이나조이2019 성대히 개막

    전세계에서 가장 큰 게임 시장으로 떠오른 중국을 대표하는 게임쇼 차이나조이 2019 행사가 금일(2일) 상하이 뉴 인터내셔널 엑스포에서 성대히 막을 올렸다. 올해로 17년을 맞이하는 차이나조이는 매년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며 전세계 게임 트렌드를 읽을 수 있는 세계적인 게임쇼로 떠올랐으며, 게임 뿐만 아니라, 애니메이션, 만화, 인터넷 비디오 및 음악, 인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