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기사 검색 : 퍼즐버블

  • [리뷰] 재미로 가득한 오색 거품의 축제, 퍼즐버블 온라인

    일본 타이토社의 인기 아케이드게임을 온라인으로 옮긴 캐주얼 액션 퍼즐게임 <퍼즐버블 온라인>이 지난해 12월 첫 비공개 테스트를 시작한지 약 8개월 만에 드디어 막을 올리고 본격적인 서비스에 돌입했다

  • [리뷰] 팝캡의 인기 게임들을 한 곳에서 만나다, 팝캡 월드

    엔씨소프트의 게임포털 플레이NC에 새로운 게임의 장이 막을 올랐다. 바로 팝캡게임즈와의 협력을 통해 탄생한 게임 브랜드 팝캡 월드가 그 주인공. 팝캡게임즈는 PC나 스마트폰 등을 통해 다수의 인기 캐주얼 게임들을 선보여 많은 게이머들로부터 사랑을 받았던 회사로, 이들의 대표작으로는 비주얼드 시리즈를 비롯해 플랜츠 VS. 좀비, 쥬마, 페글 등이 있다.

  • [리뷰] 네오위즈게임즈의 야심작, 디젤 2차 테스트

    피파온라인2와 슬러거 등의 호조로 올해 최고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네오위즈게임즈가 이런 성장세를 이어줄 신작 발굴에 사력을 다하고 있다. 이번 지스타에서도 MMORPG 라인업을 채워줄 레이더즈 뿐만 아니라 해외 유명 IP를 온라인으로 옮긴 록맨 온라인과 퍼즐버블 온라인을 선보여 게이머들의 주목을 받았으며, 낚시 게임 청풍명월, 골프 게임 프로젝트G 등

  • [리뷰] 예전 버블보블과는 다르다!

    버블보블 -매지컬타워 대작전- 딴~딴~딴 딴딴따~라 딴딴따~라 딴딴따라따~~따라 딴딴따라 딴딴따라 딴딴따라 따 딴딴딴~. "리뷰의 첫줄을 아무런 상황설명도 없이 대뜸 딴따라로 도배를 하다니 이 필자 머리라도 다쳤나"라고 생각한 사람이 있을지도 모르겠으나 유감스럽게도(?) 필자는 제정신이다. 위의 딴딴따의 정체는 다름이 아니라 예전에 오락실에서 즐기던 거품

  • [리뷰] 한번 빠지면 헤어나오기 힘든 퍼즐 게임!

    돌려돌려코롱 게임에는 수많은 장르가 존재하지만 그 중에서도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는 장르를 꼽으라고 한다면, 단연 돋보이는 것은 퍼즐게임이지 않을까 생각된다. 완전 동등한 입장에서 게임을 즐기는 것은 불가능하겠지만 퍼즐이란 장르가 복잡한 조작보다는 단순한 조작을, 폭력적인 것 보단 아기자기한 모습을, 금방 적응할 수 있는 룰을 기본으로 하기 때문에 온 가족

  • [리뷰] 또다시 찾아온 퍼즐버블

    이번엔 '울트라' 라고!! 퍼즐버블 포켓은 귀여운 캐릭터들을 내세우고 버블 아이템 등의 신 요소를 선보이기는 했지만 퍼즐버블 포켓만의 특징을 살리지 못했기에 퍼즐버블을 PSP에서 즐길 수 있다는 정도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하지만 새로이 울트라 퍼즐버블 포켓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새로운 모드들을 포함. 무려 16가지의 게임 모드들이 기다리고 있는 울트라

  • [리뷰] 변함 없이 묵직한 볼륨을 자랑하는 고전 모음집

    아케이드 게임의 역사, 보다 징하게 느껴보자 타이토 메모리즈 상편과 마찬가지로 이번에 소개할 타이토 메모리즈 하편 역시 충실한 볼륨으로 고전 게임 마니아들의 심금을 울려주고 있다. 물론 에뮬레이터나 플래시 게임 등으로도 이러한 게임들을 충분히 플레이할 수 있지만 원 제작사에서 공식적으로 제공하는 이러한 타이틀은 사뭇 느낌이 다르다. 이는 타이토라는 메이커

  • [리뷰] 고전 게임의 확장판! 인베이더 포켓

    70년대 말에 처음으로 등장해 80년대 초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모았던 전설의 슈팅게임, '스페이스 인베이더.' 한 때 너무나 높은 인기로 기기 자체의 '도난 사건'까지도 일어났었던 이 게임은 올드 게이머에겐 아련한 추억으로, 그리고 최근의 게이머에겐 전설로 남아있는 고전 슈팅 게임이다. 게임이란 것이 완전히 정립되어있지 않을 당시에

  • [리뷰] 아기자기한 캐릭터들이 가득~!

    전체 패키지 패키지 뒷면 귀여운 우리들의 친구, 아기공룡이 다시 돌아왔습니다. PSP용 '퍼즐버블 포켓'은 휴대용 게임기인 PSP에겐 꼭 필요한 게임이 아닐까 싶네요. 게다가 아직까지 다소 남성 중심의 게임들이 많았던 PSP 진영에 여성 게이머들을 유혹할 수 있는 좋은 타이틀이 나왔다고 아니 말할 수 없겠습니다. 전체적으로 이 게임은

  • [리뷰] 퍼즐버블포켓, PSP에서도 그 명성을 유지하다!

    퍼즐버블포켓, PSP에서도 그 명성을 유지하다! 1986년, TAITO에서 발매된 보블버블은 게임계에 파란이라고 할만큼 대단한 게임이었다. 국내에선 '보글보글'이라고도 불렸던 이 게임은 귀여운 공룡 캐릭터와 '빰빰빠바 빰빰빠바 빰빰빠바밤~' 식의 코믹한 멜로디로 전국의 게임센터를 평정한 바 있다. 방울로 적을 가두어 터뜨린다는 직관적인 설정과 적절히 섞은

  • [리뷰] 무지개 같이 알록달록한 느낌을 주는 게임

    가장 오랫동안 남녀노소 사랑을 받았던 게임이라면 물론 많은 게임이 있겠지만, 대표적인 게임으로는 버블보블(보글보글)과 퍼즐버블 시리즈가 그러한 게임이지 않았을까라고 필자는 생각합니다. 버블보블 시리즈는 귀여운 공룡들이 괴물들을 방울로 가둬서 죽이는 게임으로써 다양한 스테이지와 아이템 그리고 화려한 효과들이 인상 깊은 게임이었고, 퍼즐버블은 화살표와 같은 발

  • [리뷰] 반갑다. 퍼즐버블~~~

    때는 1994년. 오락실에서 버블보블 시리즈를 평정할 무렵 필자의 눈에 띈 새로운 게임이 있었습니다. 버블보블에 나온 인기만점 캐릭터 버블룬과 보블룬이 화면에서 당구(?)를 치는 게임이었는데, 당시 이 게임은 아기자기함에 목이 마른 수많은 여성 게이머들의 폭발적인 지지를 받고 있었죠. 남녀 쌍쌍이서 나란히 2인용으로 퍼즐버블을 하는 풍경도 심심치 않게 볼

  • [리뷰] 프린세스 메이커와 퍼즐의 만남~~~

    본격적인 리뷰에 들어가기 전에... 굳이 오래된 게이머가 아니더라도 퍼즐게임은 한 번씩은 호기심으로 해본 추억 정도는 가지고 있겠죠. 각기 다른 모양으로 되어 있는 네가지 블럭을 끼워 맞춰서 빈칸없이 채워 사라지게 만드는 테트리스라든지 색이 다른 모양들의 블록을 이용하여 대각선이나 직선으로 같은 모양을 맞추면 없어지는 컬럼스(헥사)라든지, 테트리스의 영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