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태그 검색 : 블레이드앤소울

  • [뉴스] 엔씨소프트가 진행하는 가족축제 피버 페스티벌 2018, '뜨거운 관심'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주최하는 'FEVER FESTIVAL 2018(이하 피버페스티벌)'이 뜨거운 호응 속에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오늘(14일)부터 15일까지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진행되는 '피버페스티벌'은 엔씨(NC)가 2016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문화 축제로, 올해는 양일에 걸쳐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도록

  • [뉴스] 엔씨, 문화 축제 ‘FEVER FESTIVAL 2018’ 9월 14일 개최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국내 최정상 아티스트가 참가하는 문화 축제 'FEVER FESTIVAL 2018(이하 피버페스티벌)'을 9월 14일부터 15일까지 양일간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한다.피버페스티벌은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하는 문화 축제로, 국내 정상급 뮤지션들의 음악 공연과 '블레이드 앤 소울'(이하 블소)의

  • [뉴스] 투자하랴, 업데이트하랴, e스포츠하랴..엔씨소프트 '바쁘다 바빠'

    2018년 하반기에 들어가면서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의 발걸음이 부쩍 바빠지고 있다.지난 해에 엔씨소프트는 '리니지M' 출시에 전념하며 모바일 게임 시장의 성공적인 진입을 위해 역량을 총동원하는 모습을 보여왔지만, 그후 만 1년 동안 '리니지M'으로 국내 게임 시장을 장악한 후에는 새로운 모멘텀을 확보하고 콘텐츠 역량을 확충하는 쪽으로 전략을 선회하는

  • [뉴스] 갈수록 커지는 시장.. 중견 게임들 e스포츠로 '대동단결'

    "e스포츠 예산을 계속 늘리고 있습니다. 출시된 지 5년이 넘은 중견 게임들은 e스포츠가 가장 합리적인 마케팅 수단이라고 봐도 무방할 것 같아요."최근 한 중견 게임사의 사업부장이 한 말이다. 이 사업부장은 개인 방송이 활성화되고 보는 이가 늘어나는, '보는 게임'이 대세가 되고 있는 현재 e스포츠는 게임에 대한 팬덤을 형성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툴

  • [뉴스] 넷마블, 라인업 20종 공개..'지역별 특화게임으로 글로벌 시장 접수'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가 6일 제4회 NTP(4th Netmarble Together with Press, 이하 4th NTP)를 통해 현재 개발 중인 주요 모바일 게임 19종과 콘솔 타이틀 1종을 공개했다. 이날 넷마블은 '해리포터', '일곱개의 대죄 RPG(가제)', '매직 더 개더링M(가제)' 등 미국, 일본 등 빅마켓에서 인지

  • [뉴스] 넷마블, 2018년 출사표..'新 플랫폼 및 中美日 빅3마켓 장악할 것'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가 2018년의 새 목표로 스위치 등의 新 플랫폼으로의 확장과 중국, 일본, 미국의 글로벌 빅3마켓 장악을 천명했다.2월6일 서울 디큐브시티 호텔에서 열린 제 4회 NTP(4th Netmarble Together with Press)에서, 넷마블은 미래 경쟁력을 선제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플랫폼 확장 및 자체 I

  • [뉴스] 중국서 '블소' 잡은 무협 PC 온라인 게임, 한국서도 '폭발적 반응'

    한국형 프리미엄 무협 PC 온라인 게임인 '블레이드앤소울'을 꺾고 중국 현지에서 최고의 무협 게임으로 평가받아온 '천애명월도'가 국내에서도 광풍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신작에 갈증을 느끼던 국내 PC 게이머들이 대거 '천애명월도'로 몰리는 가운데, 국내 게임시장이 무협 일변도로 개편될지 귀추가 주목된다.<'블레이드앤소울' 모든 기록을 갈아치운

  • [뉴스] 돈 벌려면 덕후를 노려라, 유통-게임업계 '독점 제안매장 활발'

    유통 업계가 게임업계와 손을 맞잡고 독점 제안매장을 구축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1~2천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인기 게임들이 고유의 팬덤을 형성한 가운데, 이들 게임의 피규어나 스마트폰 케이스, 인형 등 매니아들을 자극할만한 '덕후 제품'들이 독점 매장에 출시되는 경우가 늘고 있는 것. 지난 2016년 7월에 있던 맥도날드의 '슈퍼마리오' 피규어 붐, 그

  • [뉴스] 게임IP, 현실 세계로 확장중..'게임 파급력 더 커진다'

    문화 융복합 시대다. 웹툰이 드라마로, 책이 뮤지컬로 변모하는 것처럼 하나의 장르로 머물던 콘텐츠들이 다양한 영역으로 확장되고 있다. 게임 분야 또한 과거에도 OST나 만화 등의 소극적인 제휴 형태는 있었지만, 이제는 영화, 애니메이션, 피규어, 서적, 웹툰 등 광범위하게 확장되기 시작했다. 게임 개발사들 또한 자사의 게임을 단순한 '게임'이 아니라 하나

  • [뉴스] 모바일RPG 특화전투 시대..'길드 점령전이 대세로 부각'

    '리니지2레볼루션', '리니지M' 등 대작 모바일 RPG들이 국내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가운데, 차세대 RPG들이 일제히 집단 진영전 전투 도입을 예고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서머너즈워'와 '액스' 등 시장에서 상위권을 장악하고 있는 RPG 외에도 '로열블러드'와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 등 향후 출시될 기대작들까지 이같은 방식의 전투방식을 고집하

  • [뉴스] [지스타2017] 올해 게임쇼를 관통하는 2가지 'e스포츠와 모바일 최적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17이 성황리에 개막했다.16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되는 이 행사는 전날 지진에도 불구하고 주최측 추산으로 첫 날에만 4만111명의 관람객을 유치하며 역대 최대 실적을 갱신하고 있다. 유료 바이어수도 6.9% 상승하는 등 행사가 날로 발전하는 모양새다.매년 개최되는 행사지만 올 해는 지난 해와 극명하게 다른 진화점이 보여진

  • [뉴스] 모바일 게임 떨고있니, PC 온라인 게임의 반격이 시작된다

    모바일 게임이 글로벌 대세로 자리잡으며 시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가운데, 2017년 3분기 들어 PC온라인 게임들이 연이어 대형 e스포츠 대회와 신작 CBT 등을 통해 시장의 판도를 바꾸려 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이들 PC온라인 게임들은 저마다 자신만의 강점을 바탕으로 시장 점유율을 높이는 한 편, 모바일 게임에 지친 게이머들까지 PC 쪽으로 전환

  • [뉴스] 모바일이 대세라지만 PC도 안죽었다. 대작MMORPG 대형 업데이트

    모바일 게임시장으로 확대로 인해 예전만큼 존재감을 보이지는 못하고 있긴 하지만, 여전히 대작게임을 논할 때 빠지지 않고 있는 대형 PC MMORPG들이 여름 성수기를 맞아 대형 업데이트를 선보이며 생존을 알리고 있다. 국내에서는 고전했지만 북미, 유럽, 대만 등에서 대박을 내면서 글로벌 대세MMORPG로 등극한 검은사막은 신규 캐릭터 미스틱 등 다양한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