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태그 검색 : 워오브크라운

  • [뉴스] 1강만 있는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 2인자 자리 두고 혈투

    몬스터길들이기, 세븐나이츠, 모두의 마블, 레이븐, 리니지2 레볼루션 등 출시하는 게임을 모두 성공시키며 1위 자리를 석권하고 있는 넷마블게임즈가 상장까지 성공하면서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의 독보적인 1강으로 자리잡은 가운데, 2위 자리를 엿보는 업체들의 피 튀기는 대결이 진행되고 있다.과거에 넷마블게임즈와 어깨를 나란히 하며 경쟁하던 업체들이 있었지만

  • [뉴스] 게임빌-컴투스, 하반기 공세 수위 높인다..'로열블러드''마제' 투톱 체제로

    게임빌과 컴투스가 하반기를 맞이해 시장 장악을 위한 공세에 나선다. 게임빌은 신작 '워오브크라운'에 박차를 가하는 한편, 신작 '로열블러드'와 '아키에이지' 등을 통해 시장 주도권을 잡으려하고 있고 컴투스는 '서머너즈워'의 지역 집중화와 함께 신작 '마제스티아'로 시장 점유율 극대화를 예고하고 있다. 우선 게임빌은 지난달 출시한 '워오브크라운'의 체

  • [뉴스] 게임빌, 1분기 매출 286억, 영업손실 30억, 당기순이익 32억 원 기록

    게임빌(대표 송병준, www.gamevil.com)이 2017년 1분기에 매출 286억 원, 영업손실 30억 원, 당기순이익 32억 원을 기록했다.기존에 비해 좋게 평가받지 못하는 성적이지만, 게임빌 관계자는 "1분기에 별다른 출시 신작이 없었고, '별이되어라!'와 같은 기존 주요 게임의 운영 일정 등의 영향으로 실적이 일시적으로 감소했다."고 설명

  • [뉴스] 게임빌, '워오브크라운' 글로벌 흥행중..빠른 업데이트로 '승부수'

    게임빌(대표 송병준, www.gamevil.com)이 출시한 '워오브크라운'의 초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글로벌 매출에서 고르게 상승세를 이어나가면서 대박 조짐이 보이고 있는 것. 게임빌은 빠른 추가 업데이트를 통해 흥행 분위기를 더욱 끌어올린다는 전략이다. '워오브크라운'은 출시 직후부터 동남아, 남미, 유럽 등 세계 대부분의 국가 차트 순위에서 상승

  • [뉴스] 게임빌이 준비한 대작 RPG '워오브크라운', 26일 글로벌 출격

    게임빌(대표 송병준, www.gamevil.com)이 올 상반기 최대 기대작 중 하나인 '워오브크라운(War Of Crown)'을 오는 26일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 '워오브크라운'은 글로벌 시장에 'RPG 새 시대'를 예고한 메가 히트 기대작으로, 각종 테스트를 통해 전 세계 게이머들의 호평을 받아온 만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판타지 세계관의

  • [뉴스] '리니지M'과 '워오브크라운', 게임업계 지각변동 예고..'대박조짐'

    '포켓몬 고'는 전세계 모바일 게임시장에 폭풍을 불러일으켰다. 수많은 사람들을 거리로 내몰았고, 지하철이든 버스에서든 게임을 즐기는 이들을 쉽게 발견하게 할 정도로 인기가 있었다. 7개월 만에 매출 1조 원을 돌파하는 기록 등 전세계에 AR 게임에 대한 깊은 각인을 새기기도 했다. 이러한 '포켓몬 고'처럼 게임업계에 지각변동을 낼 게임이 2개로 좁혀지고

  • [뉴스] "'워오브크라운'은 택틱스RPG 종결자..글로벌에서 폭발적 반응"

    RPG 중에서도 택틱스 장르는 늘 사랑받는 장르 중 하나였다. '샤이닝포스'나 '파이어엠블렘' 같은 게임들이 20여 년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고, 글로벌적으로도 편파 지역없이 폭넓게 사랑받는 만큼 시장이 탄탄한 장르이기도 했다.그런 택틱스RPG 시장을 글로벌로 석권하겠다고 게임빌이 나섰다. 프리미엄 택틱스RPG '워오브크라운'은 그런 게임빌의 야심을

  • [뉴스] 게임빌의 신작 '워오브크라운', 韓∙日 유명 성우 기용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자사에서 서비스 예정인 모바일 신작 '워오브크라운(War Of Crown)'의 더빙에 한국과 일본 유명 성우진이 대거 참여했다고 금일(21일) 밝혔다. '워오브크라운'의 주요 캐릭터 목소리 더빙에 참여한 성우들은 한국의 이지영, 이경태, 한신, 일본 호시 소이치로, 마도노 미츠아키, 아마미야 소라 등 총 50여 명이다. 게임빌

  • [뉴스] '워오브크라운' 글로벌 기대감 증폭..CBT 해외비율 85%에 재방문율 70%

    게임빌(대표 송병준, www.gamevil.com)의 상반기 기대작 '워오브크라운(War Of Crown)'이 출시 전부터 큰 호응을 얻으며 글로벌 입소문을 타고 있다. 지난 14일부터 오는 28일까지 진행되는 CBT(클로즈 베타 테스트)에 글로벌 게이머들이 쇄도함과 동시에 게임 자체로 좋은 평을 얻고 있는 것.실제로 '워오브크라운'의 CBT 분석

  • [뉴스] 게임빌의 신작 '워오브크라운', 글로벌 파이널 CBT 실시

    게임빌(대표 송병준)은 자사에서 서비스 예정인 신작 모바일게임 '워오브크라운(War Of Crown)'의 파이널 CBT(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시작했다고 금일(15일) 밝혔다. 이번 '워오브크라운'의 파이널 CBT는 오는 28일까지 구글 플레이에서 진행되며, 참가자들에게는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보상을 제공될 예정이다. '워오브크라운'은 게임빌이 애즈원게임즈

  • [뉴스] 게임빌-컴투스, 2017년을 화려하게 수놓을 대장정 시작..'포문을 열다'

    게임빌(대표 송병준)과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2017년 3월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선다. 양사는 각각 자사의 대표 타이틀에 대한 대형 업데이트와 기대작에 대해 발표하면서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컴투스는 '서머너즈워'를 비롯해 '소울시커'로 시장을 자극하고, 게임빌 또한 '나이트 슬링거'와 2017년 최대 기대작 중 하나인 '워오브크라운'

  • [뉴스] 게임빌, '워 오브 크라운'에 역량 집중..'제 2의 서머너즈워'를 꿈꾼다

    게임빌은 지난 해에 1천6백2십3억 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역대 최대 실적의 기록을 이어갔다. 해외 매출도 9백십6억 원을 기록하며 전체 매출의 절반 이상을 해외에서 달성했다. 역대 최대 실적을 낸 만큼 회사 분위기도 긍정적이었다.하지만 게임빌 내부와 달리 주가를 비롯한 외부 평가는 게임빌을 긍정적으로만 인식하는 건 아니었다. 최고 전성기때 19만 원까지

  • [뉴스] [2017 게임업체 전망] 게임빌, 고퀄리티 RPG 군단으로 '반전' 노린다

    지난 해에 게임빌이 보여준 활동은 내실 다지기에 가까웠다. 다수의 글로벌 작품들을 성공시키긴 했지만 대부분이 '대박'이라기 보다는 '중급 성공'에 가까웠기에 크게 주목받지 못했고, 괘도에 올랐다고 표현할만한 게임도 '별이되어라(글로벌 : 드래곤 블레이즈)'를 제외하면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올 해의 게임빌은 다르다. 2017년을 맞이하여 근 2년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