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컴투스, 하반기 모바일 게임 러시 '핵폭풍'

조학동

국내 최대의 모바일 게임사 컴투스(대표 박지영, www.com2us.com)의 하반기 행보에 모바일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2007년 들어 '이노티아 연대기' '액션 퍼즐 패밀리' 등 굵직한 모바일 게임을 선보이긴 했지만 컴투스의 킬러 타이틀이라 할만한 게임들은 사실상 하반기에 집중되어 있기 때문. '모바일 계의 핵폭풍' 이라고 불리울 만한 대작들이 연이어 출시될 예정이기 때문에 다른 모바일 게임사들은 컴투스의 게임들을 피해 출시 일정까지 조정하는 등 진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 컴투스 대작 후보 1 : '미니게임천국3'

컴투스에서 올 하반기에 출시할 예정인 '미니게임천국3'는 자타가 공인하는 최고의 모바일 게임 예정작이다. 버튼 하나로 즐기는 원버튼 게임 모음집인 '미니게임천국'과 '미니게임천국2'는 모두 200만 다운로드를 넘어서면서 각각 50억 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한 바 있으며 확고한 게임 마니아들을 확보해 이번 작품도 '당연히' 그만큼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과거의 '천국' 게임들이 나오면서 다른 모바일 게임들의 '씨를 말리는' 결과를 보인 것도 이 게임 시리즈의 파괴력을 입증하고 있으며 이번 시리즈에서도 '별'을 통한 부분 유료화, 그리고 게이머들끼리 대전하는 '랭킹 시스템'을 비롯해 다양한 미니 게임이 선보여질 예정이다.

* 컴투스 대작 후보 2 : 슈퍼액션히어로2

지난해 '우수 디지털 콘텐츠'로 선정되기도 했던 이 게임 역시 '미니게임천국' 시리즈 못지 않는 강력한 힘을 가진 게임이다. 모바일 답지 않은 상쾌한 액션과 타격감을 중점 매력으로 한 이 게임은 100만 다운로드를 훌쩍 넘기며 컴투스의 입지를 드높이는데 큰 역할을 해냈다.

어느 날 우연히 가면을 획득한 주인공이 악당에 맞서 슈퍼 히어로로 성장해 나가는 내용을 가지고 있으며 이번 작품도 전작과 마찬가지로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고 기록을 세우는 캐주얼 액션 게임이 될 전망이다. 또 컴투스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슈퍼액션 히어로2'는 전편의 타격감과 함께 더욱 다양해진 가면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며, 모바일 게임에서는 최초로 시도되는 특별 시스템을 통해 '열혈 마니아'들을 만족시킬 것이라 컴투스 관계자는 자신하고 있다.

* 컴투스 대작 후보 3 : 드래곤아이즈2

'이노티아 연대기' 이후 컴투스가 야심차게 준비하고 있는 작품이 바로 '드래곤아이즈2'다. 상대적으로 RPG에 큰 비중을 두지 않던 컴투스의 인식을 불식시키듯 하반기에 등장할 이 게임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액션RPG 형태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미 네트워크과 풀 네트워크를 합친 형태로 제작돼 출시를 기다리고 있다. 한층 업그레이드 된 MCCS 시스템을 통해 캐릭터 동시 조작이 가능해질 예정이며 모바일 최초라 할 정도로 대형 전투 시스템을 갖췄다. 또한 전투 종류의 다양화와 나만의 캐릭터 육성 등 큰 인기를 얻었던 전작의 마니아들과 RPG 매니아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사료된다.

* 컴투스 대작 후보 4 : 더팜2

원버튼, RPG, 액션을 지나 컴투스는 타이쿤 게임 '더팜2'를 내놔 시장 장악에 나설 예정이다. 컴투스의 퍼블리싱 형태로 출시되는 이 게임은 인기 타이쿤 게임이었던 '더팜'의 후속작으로 풍부한 퀘스트를 위주로 한 다양한 요소의 삽입이 특징이다. 특히 기존의 타이쿤 게임에서 레벨 등을 통한 RPG 개념을 도입해 한층 게임성을 높였으며 모바일 게임업계에서 아직도 타이쿤 게임이 좋은 반응을 보이는 만큼 판매량이 기대되는 게임이다.

이렇게 컴투스의 행보를 지켜보는 한 모바일 업계의 관계자는 "과거의 컴투스는 특정 장르에서 특히 강한 모습을 보였지만 2007년 들어 다양한 장르에서도 부각을 나타내고 있다"며 "지난 해에 이어 올 해의 컴투스도 막강한 모습으로 모바일 게임업계에 군림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하반기에 컴투스가 내놓을 모바일 게임 라인업은 언뜻봐도 매출 100억 달성이 어렵지 않아 보이는 수준으로 무척 강력하다"고 덧붙였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