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 아우터 월드 [리뷰] ‘뉴 베가스’ 보다 좁아진 우주 세계? ‘아우터 월드’

    세상에 존재하는 수 많은 개발사 중에서도 옵시디언만큼 호불호가 극명하게 갈리는 게임사도 드물다. ‘폴아웃 뉴 베가스’, ‘네버윈터 나이츠2’, ‘필라스오브이터니티’ 등의 작품을 통해 게이머의 선택에 따라 과정과 결과가 완전히 달라지는 자유도 높은 RPG와 색다른 감성으로 절대적인 지지층을 지

  •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리뷰] 정통의 FPS 맛집 재오픈, '콜오브듀티 모던워페어'

    전 세계를 대표하는 FPS 게임을 꼽자면 단연 액티비전의 '콜오브듀티' 시리즈와 EA의 '배틀필드' 시리즈다. '콜오브듀티' 시리즈는 영화같은 연출의 싱글 플레이와 준순한 멀티플레이의 재미로, '배틀필드' 시리즈는 거대한 전장에서 거대 전차와 비행기까지 활용해 진짜 전쟁을 치르는 듯한 재미로 게이머를 사로잡았다.그리고 지난해 약 한 달의 차이를 두고 게

  •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리뷰] 배틀그라운드 시즌5, 변화한 '미라마'를 맞이하라

    펍지의 온라인게임 '플레이어 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가 지난달 24일 '미라마'맵 대규모 업데이트를 포함한 시즌5 콘텐츠를 선보였다.시즌5 돌입과 함께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미라마'맵의 변화다. '미라마'는 배틀그라운드 출시 이후 2번째로 공개된 맵이다. '미라마'는 숲과 강이 어우러져 있던 첫 맵인 '에란겔'과 달리 황량한 사막

  • WWE 2K 20 [리뷰] 경쟁이 없으면 퇴보한다. 버그 폭탄과 함께 돌아온 WWE 2K20

    매년 이맘때면 스포츠 게임을 좋아하는 이들은 기대감과 불안감을 동시에 느끼게 된다. 매년 숙제처럼 당연하게 찾아오는 후속작 구입 시즌이 돌아오기 때문이다.매번 제목에 연도만 달라지는 녀석들을 보면서, 좀 더 사실적으로 업그레이드됐다는 말에 기대감을 가지고 구입하지만, 만족스럽기보다는 실망했던 적이 더 많았던 것 같다. 하지만 어쩌겠는가. 대안이 없는 것

  • 다마고치 썸 메르헨 다마고치 썸 메르헨, '다마고치 한글로 즐겨보니 애정도 두배'

    알에서 깬 애완 몬스터를 키우는 다마고치를 처음 손에 잡았던 것은 10여년 전.단순한 흑백 그래픽과 조악한 시스템 구성에 크게 실망한 후 그동안 시리즈가 계속 나와도 별 관심을 가지지 않았었지만, 지난 10월에 반다이에서 내놓은 다마고치 썸 메르헨 버전이 최초의 한글화에 총천연색 칼라 그래픽을 갖췄다는 얘기를 듣고 흥미가 동했다.(패키지 구성. 핑크

  • 헤일로5: 가디언즈 [리뷰] 1세대보다 확실히 좋아졌다. '엘리트패드2'

    마이크로소프트(MS)가 지난 6월 E3 2019에서 발표한 엑스박스 엘리트 와이어리스 컨트롤러 시리즈2(이하 엘리트패드2)를 출시했다. 엘리트패드2는 1세대부터 전세계 게이머들의 극찬과 사랑을 받아온 컨트롤러로 국내 많은 게이머도 출시를 손 꼽아 기다려왔다. 그리고 1세대와 달리 2세대는 우리나라도 1차 출시국에 올라 동시 출시됐다.지난 개봉기에 이어

  • 헤일로5: 가디언즈 [개봉기] 세계 최강 게임패드 MS '엘리트패드2', 그런데...

    마이크로소프트(MS)가 세계 최강 게임패드라 불리며 게이머들을 사로잡았던 엑스박스 엘리트 시리즈 무선 컨트롤러 시리즈의 다음 모델을 내놨다. 엑스박스 엘리트 시리즈 무선 컨트롤러2(이하 엘리트패드2)가 그 주인공이다.'엘리트패드2'는 미화 179달러라는 가격에 걸맞게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기능을 탑재했다. 특히 2세대 버전으로 등장한 만큼 강력한 성능을

  • DX : 신세기의 전쟁 현대 세계를 배경으로 한 MMORPG, DX 신세기의 전쟁

    천명, 삼국지M 등 꾸준히 성공작을 선보이고 있는 이펀컴퍼니가 대작 게임 경쟁으로 뜨거운 하반기 모바일MMORPG 시장에 과감히 도전장을 던졌다. DX : 신세기의 전쟁은 현대와 미래를 배경으로 하는 모바일MMORPG다. 젊은 남성층에게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걸그룹 트와이스를 홍보 모델로 내세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카카오게임즈의 달빛조각사에 이

  • 트로피코6 [리뷰] 독재가 제일 어려운 독재 게임, 트로피코6

    심시티, 시티즈 스카이 라인 등과 함께 건설 시뮬레이션 장르를 대표하고 있는 트로피코 시리즈가 2014년에 발매된 5편 이후 5년만에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트로피코 시리즈는 국내에서는 그다지 인지도가 높지 않은 편이지만, 작은 섬나라의 대통령이 되어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두르는 재미(?)로 전세계적으로 많은 팬을 확보하고 있는 인기 게임 시리즈다.

  • 오버워치 [리뷰] 여러모로 시기가 아쉬운 스위치용 '오버워치'

    2016년 등장해 재미와 흥행을 모두 사로잡으며 흥행에 성공한 '오버워치'가 약 3년 반의 시간이 흐른 뒤 닌텐도 스위치 플랫폼으로 등장했다. 이를 통해 PC와 현세대 콘솔 기기 3종 모두에서 게이머들은 '오버워치'를 즐길 수 있게 됐다.아무래도 3년이 넘는 시간이 지나 스위치로 등장한 만큼 스위치 버전은 시장 공략 포인트도 조금 다른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