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시작부터 이변 연출! '피파온라인3 아디다스 챔피언십' 성황리 개막

조영준

넥슨(대표 박지원)은 EA 서울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축구 온라인게임 피파온라인3'의 e스포츠 리그 '피파온라인 3 아디다스 챔피언십'의 본선 토너먼트가 서울 서초구의 '넥슨 아레나'에서 성황리에 개막했다고 전했다.

피파온라인3 아디다스 챔피언십

'스포티비 게임즈' 신지혜 아나운서의 시축 세레모니로 문을 연 '피파온라인3 아디다스 챔피언십' 본선 개막전에서는 새로워진 중계진과 속도감 있는 경기방식이 눈길을 끌었다.

중계진에는 기존 성승헌, 한승엽 조합에 'SBS 스포츠' 김동완 해설위원이 합류해 게임과 실제축구를 오가는 전문적이고 재치 있는 해설로 분위기를 달궜다. 또, 새롭게 도입한 '더블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 룰 역시 매 경기 박진감 넘치는 승부와 이변을 연출하며 호응을 얻었다.

대회 시작과 함께 흥미로운 경기 결과도 벌어졌다. 개막전에서 치러진 개인전 토너먼트 1회차 경기에서 유력한 우승후보 김건우(Exodus부에노)가 2패로 16강에서 탈락하는 이변이 연출된 것. 개인전 B조 1경기에서 'BJ섭이' 김승섭(FellazBoss)에게 1:2로 패한 김건우는 패자전에서 정현수(Nemesis한지민)를 맞아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 패하며 조기탈락의 수모를 맛봤다.

아울러 지난 대회 개인 및 단체전 2관왕에 오른 A조 김민재(Major프리)와 순위경기 최강자로 알려진 B조 양진모(Major제로)는 나란히 1승을 올리며 승자전에 진출했다. 양진모는 몸싸움이 좋은 선수를 활용한 저돌적인 플레이로 상대들을 압도하며 개막전 최다득점(4골)을 기록했다.

오는 21일 오후 3시 '넥슨 아레나'에서 진행되는 2회차 경기에서는 첫 팀전 토너먼트가 진행된다. 승자연전 방식을 채택한 이번 팀전 토너먼트 1경기에서 'Major' 와 'Nemesis', 2경기에서 'GO3'와 'S클라스'가 격돌한다. 모든 경기는 '스포티비 게임즈'와 '네이버', '아프리카TV', '티빙(tving)'의 생중계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피파온라인3' 홈페이지(fifaonline3.nexo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피파온라인3 아디다스 챔피언십

: E스포츠 아디다스 피파온라인3 피온3 챔피언십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