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로스트아크, 지스타2014 이후 1년 만에 근황 공개

김한준

스마일게이트는 자사에서 개발 중인 MMORPG 로스트아크의 개발 근황을 금일(23일) 공개했다.

로스트아크는 지난 지스타2014에서 처음으로 대중들에게 존재를 알린 이래 최대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게임이다.

스마일게이트는 최근 로스트아크의 FGT를 진행했다. 20~30대 88명의 테스터들은 버서커, 배틀마스터의 프롤로그 지역(슈샤이어, 애니츠) 10레벨 구간 솔로 플레이와 6개 클래스가 제공된 큐브 모드의 파티 플레이를 테스트했다.

참가자들은 테스트 후 실시한 인터뷰와 설문조사에서, “몰입도와 타격감이 매우 좋았다”, “영상 연출이 뛰어나서 한 편의 영화와 같았다”, “친구들에게 추천하고 싶다" 등의 호평을 남기며 출시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 부문 별 평가에서도 전체 만족도를 비롯해 그래픽, 연출, 전투 시스템 등 전 항목에서 높은 만족감을 표했다.

스마일게이트는 FGT 현장 영상을 유튜브(https://youtu.be/S84M0HLHtSY)를 통해 공개하고, 게임의 정보가 담긴 인포그래픽도 함께 선보였다.

스마일게이트 알피지 지원길 대표는 "2016년 상반기에 로스트아크의 첫 번째 CBT를 실시할 예정"이라며 "테스트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고순차적으로 게임 정보를 공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티저 사이트(http://lostark.co.kr)와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LOSTARK.official)에서 확인할 수 있다.

로스트아크

: 스마일게이트 로스트아크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