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리니지2 레볼루션, 10월 13일 사전 테스트 돌입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넷마블게임즈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 오는 10월 테스트에 돌입한다.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넷마블네오가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준비 중인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의 출시에 앞서 사전 테스트를 10월 13부터 15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넷마블은 별도의 인원 제한 없이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참여 방법, 상세 일정 등은 공식카페를 통해 추후 안내할 방침이다.

하반기 기대작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레볼루션'은 온라인 게임 '리니지II'의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국내 최초의 모바일 MMORPG다. 오픈필드, 언리얼 4엔진를 활용한 고품질 그래픽, 원작 고유의 혈맹 시스템, 실시간 공성전 등을 자랑한다.

아울러 전 지역 필드 기반의 동시접속 환경으로 시공간의 제약없이 실시간 전투를 즐길 수 있으며, 호위, 채집 등 PC MMORPG같은 다양한 퀘스트 패턴을 제공한다. 혈맹은 원작처럼 커뮤니티는 물론, 혈맹 간의 동맹, 적대 관계 등도 모두 즐길 수 있다.

게임 내 캐릭터는 6가지 전직과 24개의 직업에 따라 다양한 플레이를 선보이며, 착용 시 외형이 변하는 200종 이상의 장비도 마련됐다.

넷마블은 게임의 출시 전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하며 참가자에게는 200 캐시, '무기강화주문서(5개)'를 제공한다. 구글 플레이 사전예약에 참여하면 1만 아데나(게임재화)가 추가로 주어진다. 아울러 사전예약과 함께 캐릭터 닉네임/서버 선점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넷마블은 참가자 증가세에 힘입어 서버를 50개에서 100개로 증설했다.

리니지2 레볼루션 이미지

: 리니지2 넷마블게임즈 넷마블네오 보도자료 리니지2레볼루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