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조이시티, 텐센트와 손잡고 '프리스타일 모바일' 중국 서비스 진행

조영준

조이시티(대표 조성원)는 자사 대표 온라인 게임 '프리스타일'의 모바일 버전(중국 서비스명 가두농구, 街头篮球)이 텐센트(CEO 마화텅)를 통해 오는 1월 6일 중국에 정식 출시한다고 금일(4일) 밝혔다.

'프리스타일' 모바일 버전은 '전민기적'과 '킹오브파이터즈98' 등 다수의 게임들을 중국에서 연달아 히트시킨 유명 모바일 게임 운영 회사 아워팜이 개발했다. 먼저 텐센트가 오는 6일(금)부터 중국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후 조이시티가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 정식 출시할 계획이다.

'프리스타일' 모바일 버전은 길거리 농구와 힙합 문화를 결합한 게임성을 바탕으로 카툰풍의 고유한 그래픽과 개성있는 캐릭터, 차별화된 조작 방식을 내세운 스포츠 대전 게임이다.

지난 해 4월부터 총 3차례에 걸쳐 진행한 중국 내 비공개 시범 테스트에서 원작의 정통성을 잘 계승했다는 평을 얻으며 새로운 기대작으로 떠올랐다.

현지 퍼블리셔인 텐센트는 자체 모바일 게임 플랫폼인 위쳇과 모바일QQ를 통해 '프리스타일' 모바일 버전과 관련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런칭 초기부터 목표 달성을 위한 체계적인 마케팅을 전개한다. 이와 함께 e스포츠 영역의 발전에도 집중해 향후 '프리스타일' 모바일 버전 대회도 주최할 예정이다.

조이시티는 '프리스타일' 모바일 버전의 성공적인 중국 시장 안착을 기반으로 삼아 한국을 포함한 아시아 지역과 유럽, 북미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프리스타일 모바일 중국 서비스 이미지

: 모바일 텐센트 프리스타일 조이시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