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모바일게임의 역사를 쓰다 '리니지2 레볼루션' 출시 한 달 기록 공개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넷마블게임즈(대표 권영식, 이하 넷마블)는 넷마블네오가 개발하고 자사에서 서비스 중인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의 출시 한 달 간의 기록을 금일(23일) 공개했다. 

지난달 14일 출시한 레볼루션은 14일 만에 누적매출 1천억 원 돌파, 1개월 누적매출 2,060억 원 ,MAU(월 이용자 수/Monthly Active Users) 500만 명, DAU(일 이용자 수/Daily Active Users) 215만 명이라는 기록을 달성했다.

이용자들의 플레이 시간을 합산하면 4억 2천만 시간이 넘으며, 한 달 간 생성된 캐릭터는 1,274만 개를 돌파했다. 이는 서울시 인구(1,023만 명)보다 1.2배 높은 수치며, 1시간마다 약 17,000개 캐릭터가 생성됐다는 이야기다.

한 달 동안 개설된 혈맹은 총 69만 개 이상으로, 혈맹이 가장 많은 서버는 8,394개를 보유한 '켄라우헬01'로 나타났다. 120개 서버 중 가장 인기 있는 서버는 211,382명이 이용하고 있는 '아덴01'이다.

휴먼, 엘프, 다크엘프, 드워프 중 가장 많은 종족은 33%를 차지한 엘프로, 리니지를 대표하는 캐릭터다운 결과를 보여줬다. 가장 빨리 최고 레벨(120레벨)을 달성한 이용자의 플레이 시간은 103시간으로 나타났다.

게임 내 아이템을 사고파는 거래소에서는 총 6,833,691건의 거래가 발생해, 레볼루션 내 아이템 거래가 안착해 감을 보여줬다.

넷마블 조신화 사업본부장은 "한 달 만에 국내를 넘어 글로벌 게임 시장까지 의미 있는 기록을 달성한 데에는 이용자들의 뜨거운 성원 덕분이다"며,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상의 게임 플레이 환경 제공하는 데 모든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리니지2 레볼루션 출시 1개월 인포그래픽

: 넷마블게임즈 넷마블네오 보도자료 리니지2레볼루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