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룽투코리아, '스펠나인' IP 라이선스 계약 체결

조광민

[게임동아 조광민 기자] 룽투코리아(대표이사 양성휘)는 펀플(대표 조영기, 이시형)과 모바일 액션RPG '스펠나인'의 IP(지식재산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금일(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룽투코리아는 중국 모회사인 룽투게임과 함께 '스펠나인'의 아트웍 리소스 및 지식재산권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 개발과 중국 지역 서비스를 독점으로 진행한다. 펀플은 '스펠나인'의 모바일 게임 개발에 필요한 서버소스, 클라이언트소스, 아트리소스, 사운드리소스, 웹툰리소스 등 게임 개발에 필요한 기술협력을 지원하고 향후 모바일 게임 성과에 따른 로열티를 받는다.

지난해 6월 출시된 '스펠나인'은 대규모 전쟁 콘텐츠, 장편소설 20권 분량의 방대한 스토리, 사실감 높은 그래픽 등으로 무장한 게임이다. 총 245장 886컷에 이르는 만화를 통한 차별화된 스토리 전달 방식과 게임성으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룽투코리아는 펀플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스펠나인'을 모바일 MMORPG 또는 MORPG로 개발하는 등 장르의 다양화를 꾀하고, 동시에 중국 모바일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양성휘 룽투코리아 대표이사는 "펀플의 야심작 '스펠나인'을 통해 웰메이드 게임의 가치를 중국 게이머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자사 대표작인 '검과마법'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살려 '스펠나인'이 거대한 중국 시장에서도 의미 있는 타이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개발과 서비스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펀플 조영기 대표이사는 "펀플의 핵심 IP인 '스펠나인' 게임을 풍부한 개발 및 서비스 경험을 보유한 룽투코리아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며, "양사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중국에서 높은 수준의 모바일 MMORPG '스펠나인'을 선보이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스펠나인 이미지

: 룽투코리아 스펠나인 펀플 보도자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