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존 호건 캐나다 BC주 수상, 넷마블 방문해 상호 협력 논의

조광민

넷마블게임즈(이하 넷마블, 대표 권영식)는 존 호건(John Horgan) 캐나다 브리티시 컬럼비아(BC)주 수상이 26일 넷마블 사옥을 방문해 사옥 투어를 진행하고, 넷마블의 북미 시장 진출과 경쟁력 확대 방안 관련 논의했다고 금일(29일) 밝혔다.

왼쪽부터, 루크 심(Luke Shim) BC주 한국대표부 대표, 존 호건(John Horgan) BC주 수상, 넷마블게임즈 권영식 대표, 브루스 롤스턴(Bruce Ralston) 고용 통상 기술부 장관, 이승원 넷마블게임즈 웨스턴 담당 부사장, 에릭 왈시(Eric Walsh) 주한 캐나다 대사 (제공=넷마블게임즈)

존 호건 BC주 수상의 국내 일정 중 게임사 방문은 넷마블이 유일하다. 캐나다 관계자의 방문은, 지난해 5월 프랑스와-필립 샴파뉴(Francois-Philippe Champagne) 통상부 장관이 넷마블의 카밤 밴쿠버 스튜디오 인수 및 코스피 시장 상장에 대한 축하 인사를 전하기 위해 방문한 이후 2번째다.

존 호건 수상과 브루스 롤스턴(Bruce Ralston) BC주 고용 통상 기술부 장관, 에릭 왈시(Eric Walsh) 주한 캐나다 대사를 비롯해 총 16명의 캐나다 방문단은 넷마블 권영식 대표, 이승원 넷마블 웨스턴 담당 부사장 등 주요 임원진과 만나 넷마블 사옥을 둘러봤다.

또한, 방문단은 넷마블의 적극적인 글로벌 진출 공략과 행보에 응원을 보냈으며, 넷마블의 북미 시장 진출과 경쟁력 확대에 있어 BC주 기업들과의 협력을 논의했다.

브루스 롤스턴 고용 통상 기술부 장관과 존 호건 BC주 수상이 넷마블 게임을 플레이 해보고 있다. (제공=넷마블게임즈)

존 호건 수상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모바일 게임 시장에 성공적인 도전을 해나가고 있는 넷마블에 방문하게 돼 기쁘다"며, "다양한 기회를 통해 상호협력하는 인연을 맺어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넷마블 권영식 대표도 "존 호건 수상을 비롯해 캐나다 방문단이 넷마블에 와주셔서 감사하다"라며, "게임 산업에서의 경쟁력은 무엇보다 인재가 중요하다. 카밤 밴쿠버 스튜디오 등을 통해 좋은 인재를 양성하고 글로벌 게임 시장에서 BC주와 좋은 협력을 해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넷마블이 지난해 인수를 완료한 카밤 밴쿠버 스튜디오는 출시 3년이 지났음에도 지난해 11월 북미 앱스토어 1위를 기록한 '마블 콘테스트오브챔피언스(국내 서비스명: 마블올스타배틀)등을 서비스 하고 있다.

: 넷마블 카밤 넷마블게임즈 캐나다 카밤밴쿠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