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신년회 열고 2018년 게임 시장 '진단'

조광민

한국모바일게임협회(회장 황성익)가 판교에 자리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신년회를 열었다. 행사는 크게 1부 세미나와 2부 네트워킹 파티로 준비됐고, 세미나의 주제는 '2018 게임 새로운 희망을 말하다'다. 

이번 행사는 넷마블, 원스토어, 소프트닉스, KT클라우드, 아텐츠게임아카데미, 자다라스토리지, 한국게임학회, 한국게임산업협회, 경기콘텐츠진흥원이 후원했다.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신년회

행사장에서는 구글 장현세 수석부장이 '2017년을 돌아보며, 그리고 2018년 구글플레의 방향', 페이스북 박소현 이사가 '전 세계가 여러분의 게임을 기다립니다.' 하이브로 원세연 대표가 '드래곤빌리지의 IP시장 도전', 버프스튜디오 김도형 대표가 '버프 스튜디오가 나아가는 길'로 발표에 나선다.

또한, 수퍼트리랩스 최성원 대표 챗봇 & HTML5 시장 시작하기', 베이글코드 서민정 BDM가 '2018 소셜 카지노 시장 트렌드', 샌드박스네트워크 도티가 '디지털 미디어 컨텐츠와 크리에이터', 애드콜로니 정인준 지사장이 '모바일게임의 성장 - 게임유저 혹은 오디언스', 콩두컴퍼니 한승용 부사장이 'e스포츠산업의 현재와 미래'와 관련해 시장을 진단한다.

아울러 경기콘텐츠진흥원이 2018 경기 콘텐츠 게임 지원사업 및플레이엑스포를 소개하고, 세미나를 마친 뒤에는 아이돌 그룹 굿데이의 축하 공연도 이어지며, 이후에는 게임인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네트워킹 파티를 진행한다.

한국모바일게임협회 신년회

이날 축사를 전한 4차산업혁명위원회 고진 산업경제혁신위원장은 "게임업계는 항상 고민에 빠져 있다. 내부에서는 규제, 밖에서는 무한경쟁에 내몰려 있다. 굉장히 어려운 사업 여건에 처해 있으며, 이날 자리에서 게임에 대한 희망을 말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모바일게임협회 명예회장인 부산정보문화산업진흥원 서태건 원장은 "오늘 이 자리가 게임업계 희망을 쏘아 올리는 자리가 될 수 있길 바라며, 많은 회원사가 자리를 함께하게 된 것 같다. 회원사들과 기업하시는 분들 날로 번창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마찬가지로 모바일게임협회 명예회장인 숭실대학교 문예창작과 이재홍 교수은 "게임에는 항상 희망이 있다고 말했고, 말 한마디라도 게임인에게 힘이 되는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지금 4차 산업의 물결이 밀려오고 있으며, 4차산업은 융합의 정점이다. 이를 위해서는 문화 콘텐츠가 활성화 되어야하고, 그리고 그안에 우뚝 서 있는 것이 게임이라고 생각하고 있으며, 믿고 있다"고 말했다.

: 모바일게임협회 KMGA 한국모바일게입협회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