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NHN엔터, 2017년 매출 9천억 달성 "전년대비 6% 상승"

조영준

- 17년 연간 매출 9,091억원, 영업이익 347억원, 당기순이익 91억원
- 4분기 매출 2,378억원, 영업이익 101억원, 당기순손실 101억원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 / 이하 NHN 엔터)가 2017년 4분기 및 연간 실적을 발표했다.

NHN엔터 로고

먼저 NHN의 4분기 매출은 전 분기 대비 8.2%, 전년 동기대비 1.3% 증가한 2,378억원을 기록했다. 또한,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82.3%, 전년 동기 대비 121.1% 상승한 101억원, 당기순손실 101억원으로 집계됐다.

NHN엔터 측은 4분기 매출의 경우 '크루세이더퀘스트'와 일본 지역에서 흥행 중인 '콤파스', '요괴워치푸니푸니'의 콜라보레이션과 이벤트 효과가 부각 모바일 게임 부문의 성장과 웹보드 게임의 상승이 호재로 작용했다고 전했다.

또한, 4분기 게임 매출 중 모바일 게임과 PC온라인 게임의 비중은 57%와 43%로, 개발 법인 기준으로 보면 국내 매출 비중은 57%, 해외 매출 비중은 43%이며, 서비스 지역으로 구분하면 국내와 해외가 각각 43%, 57%로 해외 비중이 높다고 설명했다.

NHN 엔터 4분기 & 연간 실적

2017년 연간 실적도 함께 공개됐다. NHN엔터의 2017년 매출은 전년대비 6.2% 증가한 9,091억원이며, 347억원의 영업이익과 91억원의 당기순이익을 기록했다.

특히, NHN엔터는 신사업의 근간인 간편결제 페이코(PAYCO)와 관련해서는 2017년 연간 거래규모가 2조 5천억원, 출시 후 전체 누적 거래 규모로는 3조 4천억원에 달한다며, 올해 상반기 중 삼성페이 제휴를 통한 MST 결제 서비스도 선보일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 NHN엔터테인먼트 연간실적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