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레이븐이 3년간 이어올 수 있었던 것은 게이머 덕"

조광민

넷마블의 모바일 액션 RPG '레이븐'이 출시 3주년을 맞았다. '레이븐'은 지난 2015년 3월 12일 출시돼 출시 5일 만에 국내 양대 마켓 매출 1위, 40일 만에 100만 DAU(일일사용자수) 돌파 등 모바일 액션 RPG의 역사를 새롭게 쓴 작품이다. 특히, '2015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리고 '레이븐'은 지난 3년간 꾸준한 업데이트를 진행하며 게이머들과 함께 호흡해 왔으며, 3주년을 기념한 대형 업데이트도 앞두고 있다. 이번 대형 업데이트의 핵심은 왕위쟁탈전(공성전)과 천사와 악마 각성 등으로, 게이머들은 화끈한 PvP의 재미와 새로운 각성을 통한 또 다른 액션의 재미를 만끽할 수 있을 전망이다.

이에 넷마블의 레이븐 TF팀에서 '레이븐'을 담당하고 있는 이윤재 PD를 만나 3주년의 소감과 이번 업데이트의 방향과 자세한 내용, 그리고 앞으로의 '레이븐' 등에 대해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레이븐TF 이윤재 PD

"지난 3년간 기억에 남는 것이 굉장히 많지만, 최근에 카페를 통해 레이븐을 통해서 결혼에 골인하는 커플이 있습다는 소식을 들었습니다. 우리가 두 분이 만날 수 있는 만남의 장을 제공했다는 것이 굉장히 기쁩니다. 이 소식을 개발진과 운영진에게 전하자 모두가 정말 너무 좋아했습니다. 이런 일처럼 '레이븐'이 3년간 달려올 수 있었던 힘은 게이머 여러분 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윤재 PD는 지난 3년간 서비스를 이어 올 수 있었던 배경으로 단연 게이머를 꼽았다. 다양하고 꾸준한 업데이트와 참신한 시도 등도 이어왔지만, 게임을 즐겨주는 게이머들이 없었다면 이룰 수 없었던 일이라는 얘기다. 이PD는 3년의 시간이 지나면서 '레이븐'보다 완성도 높은 게임도 시장에 등장했음에도 게임을 꾸준히 즐겨주는 게이머들에게 또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게임을 즐겨주는 이용자가 있는 한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서 게임을 개발하고 서비스하겠다는 각오도 내비쳤다. 3주년 기념 대규모 업데이트를 앞두고 있는 지금 이 시점에서도 다음 업데이트로 무엇을 선보일지 고민하고 있다고 한다.

이 PD는 모든 게이머들이 만족하지 못하는 부분에서는 사과의 말을 전했다. 매 업데이트가 굉장히 중요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지만, 모든 게이머들이 만족을 이끌어 내는 것이 쉽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때문에 앞으로도 게이머들의 이야기에 더 귀 기울일 것이라 밝히기도 했다.

레이븐 3주년 업데이트

"이번 3주년 기념 업데이트를 통해 레이븐간의 전쟁을 다룬 왕위쟁탈전(공성전)과 용병시스템, 천사와 악마 각성, 다양한 편의 시스템 개편 등이 진행됩니다. 그간 세력전과 같은 PvP 콘텐츠가 상위 길드의 게이머들만 즐길 수 있는 콘텐츠로 보였다면, 이번 업데이트 이후에는 더 많은 게이머들이 PvP를 즐길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되며, 길드 콘텐츠가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레이븐'은 매일 오후 9시에 길드간 대결 콘텐츠인 세력전을 진행 중이다. 다만 PvP 콘텐츠이고, 상위레벨 길드 게이머들이 참여하는 경우가 많은 만큼 많은 게이머들이 참여하지는 못했다. 이에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용병 시스템을 도입해 그 허들을 낮춘다.

다른 길드에 속한 게이머를 용병으로 영입해 세력전을 함께 진행할 수 있으며, 길드의 고위직에 자리한 게이머들은 해당 용병을 길드에 끌어 들일 수도 있다. 대형 길드에 속하지 않은 게이머 입장에서도 평소 쉽게 즐기지 못했던 세력전에 참가하면서 '레이븐'이 가진 PvP의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는 점에서 환영할 만 하다.

레이븐 3주년 업데이트

그간, '레이븐'은 길드에 가입 시키는 것이 가장 어려운 콘텐츠라는 이야기가 나올 정도로 길드 활성화가 쉽지 않았는데, 이번 용병 시스템 도입으로 문제를 해결할 계획이다. 세력의 교체 주기도 월 2회에서 4회로 확대해 더 많은 참여를 끌어낸다.

새로 업데이트되는 왕위쟁탈전은 최상위 길드 대결 콘텐츠다. 지난 왕궁 시즌3 시나리오에서 레이븐이 차원의 문을 통해서 고대 악마를 물리쳤고, 헤븐 스톤은 세계에 흩어졌다. 이 헤븐스톤을 차지하기 위한 전쟁이 시즌3의 마지막이었다. 이번 시나리오에는 레이븐간 경쟁에서 최종적으로 승리한 길드가 왕위를 탈환하고 전쟁을 종식한다는 설정을 담았다. 이것이 왕위쟁탈전으로 승리한 길드에는 성 길드 전용 코스튬 등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다. 용병 시스템을 도입해 세력전의 활성과를 끌어내고 이것이 결국 왕위쟁탈전까지 이어지는 모습이다.

레이븐 3주년 업데이트

"이번 업데이트로 총 24개의 각성이 추가됩니다. 기존 4개 캐릭터는 각각 4개의 각성을 가지고 있었는데, 실시간 레이드용 각성을 제외하면, 4개 캐릭터 3개의 각성 총 12개 각성이 됩니다. 이번 업데이트로 천사와 악마 각성이 각각 추가되면 총 24개의 각성이 되며, 각기 다른 재미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 PD는 사실 이번에 선보이는 천사와 악마 각성에 대한 고민이 컸다고 말했다. 레이븐에서 각성이 지니는 의미가 크고 천사와 악마 각성이 너무 좋으면 기존이 무용지물이 되어서 무의미할 수 있기 때문이다. 결론적으로는 기존의 각성을 살릴 수 있는 방향으로 갔다. 단순하게 천사와 악마 각성을 하나 추가하는 것이 아니라 기존의 각성에 천사와 악마 각성을 추가하는 방향으로 준비한 것이다.

레이븐 3주년 업데이트

또한, 각성의 여정도도 만들었다. 게이머들은 이를 통해서 레이븐 각성의 시나리오를 알게 되고 레이븐 천사와 악마 각성을 만날 수 있다. 기존 유저만이 아니라 신규 유저와 복귀 유저가 바로 착용할 수 있는 상태가 된다. 특히, 여정을 통해서는 해당 각성이 왜 생겼는지에 대해서 알 수 있으며, 다양한 대결 콘텐츠를 즐기는 게이머 입장에서 각성은 시작이라고 볼 수 있다. 새로운 콘텐츠에 맞춰 새로운 각성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얘기다.

이번 3주년 업데이트를 통해서는 다양한 편의성 개선도 진행된다. 게임에 접속하지 않아도 다양한 보상을 획득할 수 있도록 돕는 매크로 기능이 일부 무료로 전환되며, 고급대장간도 무료화해 사용선을 개선된다. 여기에 현재 1일과 16일 두 번 제공되는 캐릭터 전환도 1일과 16일에 각각 10회씩 총 10회 제공된다. 장비 전환의 경우 기존 유료 였으나, 이벤트 형식으로 무료로 제공될 예정이다. 게이머 입장에서 해보고 싶은 것을 다해보고 결정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또한, 신규 및 복귀 출석부 개편 연속 출석부와 보상 출석 등도 개편한다. 복귀 유저들이나 새로운 유저들도 게임을 쉽고 빠르게 즐길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실제로 '레이븐'은 초고속 성장 시스템을 도입해 게이머들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기존 대비 20~30배 빠르게 성장할 수 있다. 이 PD는 '레이븐'이 서비스 중인 모바일 RPG 중 가장 성장이 쉬운 게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레이븐TF 이윤재 PD

이윤재 PD는 "어느덧 서비스 3주년이 됐고,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원동력은 역시 게이머 여러분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봅니다. 앞으로도 더 개발을 열심히 해서 많은 게이머가 만족할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게이머 여러분과의 소통도 더 원활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고민하고 있습니다. 게이머 어러분의 의견에 귀 기울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넷마블 레이븐 넷마블몬스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