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8월 월간 PC방 순위] 아시안게임 버프받은 'LOL', 격전 바람탄 'WOW'

조영준

2018년 8월 월간 PC방 순위는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의 1위 탈환과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이하 WOW)의 급성장 등의 이슈가 눈에 띄었다.

아시안게임에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며, e스포츠 최초로 공중파에 중계되는 등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심을 받은 LOL은 전달대비 증감률이 11.67% 이상 증가하며, 배틀그라운드를 제치고, 다시 1위 자리를 탈환했다. 다만 LOL의 개발사 라이엇게임즈 미국 본사에서 들려오는 'PC(정치적 올바름)' 및 남성차별 논란 등 매우 민감한 주제의 사태가 발생하면서 이후 게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되는 상황이다.

전통의 MMORPG WOW는 격전의 아제로스 업데이트 이후 순풍을 맞았다. 호드와 얼라이언스의 재 격돌을 메인 콘텐츠로 내세운 WOW는 복귀 유저가 꾸준히 증가하면서 사용량이 무려 전달대비 82.27% 대폭 상승해 순위 역시 4계단 오른 9위를 기록했다.

게임트릭스의 2018년 8월 종합 게임순위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10위권 내의 게임들을 살펴보면 '배틀그라운드'의 8월 평균 점유율은 24.24%로 전달대비 점유율 -4.18% 감소하였DMAU, '피파온라인4' 역시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한국 축구의 관심도에 따른 영향으로 전달대비 증감률 18.95% 증가하며 전달 대비 1 단계 상승하였다.

더불어11위~20위 순위를 살펴보면 '스타크래프트2'는 증감율이 12.26%로 증가해 순위 역시 2단계 상승했고, 대규모 리메이크를 진행한 '검은사막'은 사용량이 40.20% 증가하며 20위권 재진입에 성공했다. 아울러 인기 온라인게임의 최종 관문 '한게임 로우 바둑이'는 사용량이 5% 증가해 순위를 한 계단 끌어올려 만만치 않은 저력을 보여줬다.

8월 월간 PC방 순위

: 순위 WOW PC방 LOL 월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