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하반기 시동 건 카카오게임즈, 터닝 포인트 만들 수 있을까?

김남규

코스닥 상장 추진을 철회하고 내년 재도전을 선언해 주목을 받고 있는 카카오게임즈가 10월을 기점으로 야심작들을 일제히 공개하며 다시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정식 서비스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던 연초와 달리 상반기에 공개했던 게임들이 기대만큼 성과를 거두지 못하면서 열기가 이어지지 못했던 만큼, 하반기에 기대작들을 대거 성공시켜 내년에는 성공적인 상장을 달성하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이번에는 외부 퍼블리싱 게임들 뿐만 아니라 자체 개발작들도 포함되어 있어, 하반기 선보이는 게임들이 성공을 거둔다면 퍼블리싱 능력 뿐만 아니라 개발 능력까지,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 전망이다.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가 이번에 선보이는 게임 중에서 가장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것은 조이시티 김태곤 사단이 창세기전 IP를 가지고 만든 모바일 전략 게임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이다.

창세기전은 손노리와 더불어 한국 패키지 게임의 자존심이라 불리던 소프트맥스의 대표작으로, 지금까지도 많은 팬들을 확보하고 있는 게임이다. 다만, 창세기전3 파트2 이후로 오랜 기간 소식이 없었으며, 가장 최근에 온라인 게임으로 플랫폼을 옮겨 선보인 창세기전4가 기대 이하의 게임성으로 지탄을 받아 서비스를 종료한 바 있다. 또한, 창세기전4의 실패와 더불어 소프트맥스마저 ESA로 사명을 변경하면서 시리즈의 명맥이 완전히 끊길 뻔 했으나, 라인게임즈가 IP를 인수하고, 조이시티에서 창세기전 IP를 기반으로 한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을 선보이면서 다시 부활을 꿈꾸고 있는 상황이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이미지

창세기전 찬타리아의 전쟁 개발을 총괄하고 있는 조이시티의 김태곤 상무는 국산 전략 게임 장르를 대표하는 개발진으로, 충무공전, 임진록, 거상, 군주, 아틀란티카, 삼국지를 품다, 영웅의 군단 등을 차례로 성공시킨 한국을 대표하는 스타 개발자다.

특히, 충무공전에 이어 임진록 시리즈를 성공시키면서 국내에서 유일하게 전략 시뮬레이션 장르에서 굵은 발자취를 남긴 전략 게임 전문가이기도 하다.

김태곤 상무가 만든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RPG와 전략 시뮬레이션이 결합된 모바일 게임으로, 원작 기반의 탄탄한 스토리는 물론, 비공정과 마장기를 활용한 길드간 전쟁 콘텐츠를 중점적으로 내세우고 있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은 이런 기대감 덕분에 사전예약 시작 6일만에 100만명을 돌파했으며, 김태곤 상무가 이용자들의 덧글을 읽고 직접 답하는 특별 영상을 공개하는 등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으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

창세기전 안타리아의 전쟁과 함께 사전예약을 진행 중인 프렌즈게임즈의 프렌즈레이싱도 카카오게임즈가 기대를 걸고 있는 게임이다.

프렌즈레이싱은 카카오게임즈가 카카오프렌즈 IP 게임들을 집중적으로 개발하고 위해 지난 2월 설립한 개발 자회사 프렌즈게임즈가 개발한 게임으로, 4월에 선보였던 HTML5 미니 게임 클래시 로얄 프렌즈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게임인 만큼, 프렌즈게임즈의 개발력이 본격적으로 시험대에 오르는 게임이라고도 볼 수 있다.

게임은 미니카를 탑승한 8종의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중에 하나를 골라, 정글, 도시, 빙하 등 다양한 지형에서 최대 8인까지 참여할 수 있는 실시간 대결을 즐길 수 있으며, 캐릭터들의 특성을 살린 아지자기한 아이템, 이용자의 스타일대로 꾸밀 수 있는 커스터마이징 카트로 달리는 재미를 더했다.

이전에 국민 게임이라 불렸던 카트라이더를 연상시키는 손쉬운 조작법과 귀여운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들의 만남인 만큼 사전예약 시작 2주만에 120만명을 돌파할 정도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프렌즈 레이싱

아직 정확한 출시일이 확정된 것은 아니나, 캡콤에서 개발한 모바일 게임 캡콤 슈퍼 리그 온라인도 최근 테스트를 진행했으며, 와이디온라인에서 개발 중인 웹툰 IP 기반 모바일 게임 외모지상주의도 현재 테스트틀 진행 중인 만큼, 별 문제 없다면 연말에 출시할 수 있을 전망이다.

또한, 프렌즈게임즈도 프렌즈타운, 탁구왕 미키 등 준비하고 있는 신작들을 내년 1분기까지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카카오게임즈가 준비중인 신작들이 내년 상장까지 뜨거운 분위기를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외모지상주의 이미지

: 창세기전 김태곤 외모지상주의 카카오게임즈 프렌즈레이싱 프렌즈게임즈 창세기전안타리아의전쟁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