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컴투스의 댄스빌, 지랭크 선정 이달의 게임상 수상

조영준

매달 화제성과 작품성, 대중성, 독창성 등의 항목을 토대로 챌린지 서울상과 이달의 게임상을 시상하는 '2019년 1월 이 달의 G-rank 시상식'이 1월 23일 (수) 상암동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개최됐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엘마헤게임즈'의 '니어이스케이프'와 '컴투스'의 '댄스빌'이 각각 12월 챌린지 서울상과 이달의 게임상을 수상했다.

챌린지 서울상은 최근 3년간 연 매출 120억 이하의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게임의 독창성과 완성도, 개발력, 시장성 등의 항목을 평가해 수여한다. 또한, 이달의 게임상은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게임의 저력을 보여준 최고의 인기 게임을 대상으로 전문 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선정된다.

이번 챌린지 서울상 수상작 '니어이스케이프'는 1인 개발사 '엘마헤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어드벤처 게임이다. 쿼터뷰 시점의 복셀 그래픽과 탄탄한 스토리 라인, 실제 크기와 비슷한 정도의 맵이 구현되어 있다. 낮과 밤, 날씨 변화 속 생존을 목표로 하는 '니어이스케이프'는 독창성, 게임완성도, 시장성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평균 점수 82.2점으로 전문 평가단 1위를 차지했다.

이달의 게임상을 수상한 '댄스빌'은 모바일 리듬 액션 게임으로 무려 6년여의 개발 기간을 거쳐 탄생한 작품이다. 12개의 관절 및 몸통과 머리 기울기 버튼으로 2D 애니메이션을 구현할 수 있으며 최대 279개의 악기를 제공, 최대 7만 여 가지 얼굴 표현과 3억 7천만여개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댄스빌'은 작품성과 독창성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평균 점수 78.1점으로 전문 평가단 1위를 차지했다.

'이달의 G-Rank 시상식'은 서울시가 주최하고 서울산업진흥원(SBA), OGN과 지랭크 선정위원회가 공동 주관한다. '이달의 G-Rank 시상식' 시상 소식은 OGN페이스북을 통해 매월 마지막 주 금요일 확인할 수 있다.

(왼쪽부터)엘마헤게임즈 정종선 대표, 컴투스의 신원종 선임기획자, 한동규 게임팀장

: 지랭크 댄스빌 이달의게임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