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웹젠, 장애인 고용 위한 자회사 '웹젠드림' 설립

조광민

웹젠(대표 김태영)이 장애인 고용을 위한 자회사 '웹젠드림'을 설립하고 장애인 10명을 새로 채용했다.

웹젠은 지난해 장애인 고용을 위해 자사가 전액 출자하는 자회사 '웹젠드림'을 설립한 후, 올해 3월부터 바리스타 교육과정을 이수한 발달장애인 10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해 사내카페 '꿈꾸는 숲'의 운영을 시작했다.

웹젠 사내 카페

웹젠드림은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고용을 목표로 설립됐다. 웹젠은 웹젠드림의 운영경험을 쌓으면서 이후 장애인표준사업장 인가를 신청하고, 장애인 고용의 확대와 안정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기 위한 공익적 성격도 더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웹젠은 자사의 사옥 내 임직원 카페에서 근무하는 장애인 바리스타들의 업무현장을 직접 접하는 임직원들이 장애인과의 상생과 협력을 되짚어보는 계기도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웹젠은 2019년에도 사회공헌사업 및 지원활동도 늘려갈 예정이다.

: 웹젠 웹젠드림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