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챌린지', 액션의 재미 선사하며 마무리

조광민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28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챌린지(이하 킹오브 파이터 올스타 챌린지)'를 열었다. 이벤트 매치에서는 게임 해설자인 김성회와 선수 출신 유투버인 케인, 정질로 구성된 '킹오파팀’이 최종 우승을 거뒀다.

KOF올스타 챌린지

이번 행사는 내달 9일 서비스 예정인 액션 RPG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이하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를 만날 수 있는 오프라인 행사로 킹 오브 파이터즈 시리즈 팬과 함께했다.

행사에서는 4개팀의 이벤트 매치와 럭키드로우 등 다양한 오프라인 이벤트가 함께 진행됐다. 이벤트 매치는 현재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체험판’을 클리어 타임으로 대결을 펼쳤다.

KOF올스타 챌린지

행사의 진행은 게임 전문 해설가 정인호와 게임 캐스터 김의중(단군), 그리고 CJ E&M에서 전문 MC로 활동 중인 김소희 3인이 맡았다.

대결을 펼친 4팀은 인기 여성 유튜버 슈기, 이설, 마루에몽으로 구성된 '걸크러시팀', 평소 게임 마니아로 알려진 조세호, 유민상, 이상훈으로 이루어진 '개그맨팀', KOF 게임 해설자인 김성회와 선수 출신 유투버인 케인, 정질이 참가하는 '킹오파팀', 마지막으로 MMORPG 전문 BJ인 난닝구, 랑쯔, 몽키로 구성된 '난닝구크루팀'이다

KOF올스타 챌린지

KOF올스타 챌린지

4강 1경기에서는 컬크러쉬팀과 개그맨팀이 대결했다. 1라운드에서 유민상 선수가 마루에몽 선수에게 단 1초차이로 아쉽게 패배했다. 치열할 경쟁이 펼쳐지는 듯했으나, 2라운드에서 슈기 선수가 2분대의 뛰어난 활약으로 승리를 확정 지었다. 개그맨 팀은 3라운드 대장전에서도 유종의미를 거두는 것도 실패했다.

KOF올스타 챌린지\KOF올스타 챌린지

2경기는 난닝구크루팀과 킹오파팀이 맞붙었다. 1라운드에서 난닝구 선수와 케인이 대결을 펼쳤다. 케인 선수는 게임 초반 조작 실수가 있었음에도 2분 초반대의 뛰어난 실력으로 라운드를 챙겼다. 2라운드에서는 김성회 선수가 2분 중반대의 기록으로 승리했다. 3경기 몽키 선수도 2분 후반대의 기록을 보였으나, 정질 선수 한 수 앞선 2분 중반대의 기록을 보여줬다.

KOF올스타 챌린지

순위 결정전에서는 1라운드에서 개그맨틤의 유민상 선수가 승리했고, 2라운드는 난닝구크루의 랑쯔가 챙겼다. 승패를 가르는 3라운드 몽키 선수가 뛰어난 모습을 보이며, 개그맨 팀에게 꼴지를 선사했다.

대망의 결승에서는 치열한 대결 끝에 킹오파팀이 승리했다. 1라운드는 2분대의 벽을 깬 케인 선수가 가져갔다. 그는 오늘 대회 기록 최단 시간인 1분 59초를 기록했다. 2라운드에선 걸크러시팀의 슈기 선수가 승리를 챙겼다. 마지막 3라운드에서는 이설 선수가 좋은 모습을 보였으나, 정질 선수가 한발 앞선 모습을 보이며 우승의 자리에 올랐다.

KOF올스타 챌린지

한편, 현장에서는 게이머들과 함께하는 이벤트인 만큼 입장객들을 위한 경품 및 이벤트도 진행됐다. 현장에 자리한 전원에게는 KOF올스타 게임 쿠폰과 자신이 응원하는 팀의 기념 티셔츠가 경품으로 주어졌으며, 최종 우승자를 맞추는 입장객 전원에게 상품과, 추첨을 통해 마이와 쿄 피규어가 주어졌다.

: SNK 넷마블 KOF 킹오브파이터즈올스타 KOF올스타 더킹오브파이터즈올스타 킹오브파이터올스타챌린지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