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넥슨과 블리자드의 새로운 만남 '네코제X블리자드' 참가팀 공개

조영준

넥슨(대표 이정헌)은 오는 5월 11~12일 이틀간 '2019 플레이엑스포(PlayX4)'서 열리는 '네코제X블리자드' 참가 아티스트를 금일(3일) 공개했다.

이번 네코제X블리자드에는 네코제(1~6회) 역대 최대 규모인 257개 팀 331명의 유저 아티스트가 참여한다. 유저 아티스트 참가 프로그램은 만화·소설을 포함해 개인상점, 코스튬 플레이, 뮤지션, 아트워크 등 총 5개 분야로 나뉜다.

유저 아티스트들이 2차 창작을 위해 선택한 지식재산권(IP)은 메이플스토리, 오버워치, 마비노기,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던전앤파이터, 사이퍼즈 등으로 나타났으며, 이 중 31개 팀은 넥슨과 블리자드 IP를 동시에 활용해 창작 활동에 나선다.

메이플스토리 캐릭터에서 모티프를 딴 향수, 마비노기 게임 이미지를 활용한 실버 액세서리, 오버워치 로고에 파리 에펠탑을 적용한 반팔 티셔츠, 던전앤파이터 피규어 등 양사 게임의 캐릭터·음악·스토리를 재해석해 만든 이색 상품들도 공개됐다.

네코제X블리자드는 개인상점을 비롯해 북 라운지, 코스튬 플레이, 팬아트 전시, 게임부스, 네코제의 밤 등으로 구성됐다. 게임부스는 메이플스토리부터 엘소드, 클로저스, 던전앤파이터 및 사이퍼즈,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오버워치까지 총 6개로 꾸려진다.

네코제X블리자드 이미지

: 블리자드 넥슨 네코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