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넥슨, 2019년 1분기 "역대 최대 실적 달성"

조영준

넥슨(대표 이사 오웬 마호니/ 3659. 도쿄증권거래소 1부)은 금일(10일) 자사의 2019년 1분기 연결 실적을 발표했다.

넥슨의 1분기 매출은 매출 930억 7,700만 엔(한화 9,489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 증가 했으며, 영업이익 526억 1백만 엔(한화 5,367억 원)으로 작년 대비 4% 감소했다. 아울러 순이익 534억 엔(한화 5,449억 원)으로 작년 대비 1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1분기 영업이익률은 56.5%를 기록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넥슨 2019년 1분기 실적

해당 실적을 살펴보면 매출의 경우 해외 매출액이 전체 매출 중 76%인 7,216억원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국내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14% 증가한 수치다.

넥슨 측은 이번 실적은 '던전앤파이터', '메이플스토리' 등 주요 스테디셀러 게임들의 지속적인 흥행과 'FIFA 온라인4'의 성공적 서비스 이관 등에 힘입어 분기 기준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고 전했다.

특히, '메이플스토리'는 다양한 콘텐츠 업데이트와 효율적인 서비스 운영으로 한국 지역에서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리 수 성장을 기록했으며, '던전앤파이터' 역시 중국 지역의 장기 서비스 운영 역량을 기반으로 기대치를 상회하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넥슨 측은 설명했다.

넥슨 2019년 라인업

아울러 넥슨의 인기 IP(지식재산권)들의 선전도 두드러져, 전 세계 3억 8,000만 명의 유저를 보유하며 15년간 서비스 중인 '카트라이더'는 올 1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3배의 매출 성장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2001년 출시한 '크레이지아케이드 BnB'의 모바일 버전인 '크레이지아케이드 BnB M' 역시 지난 3월 서비스 론칭 후 약 한 달 만에 글로벌 1,0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한 바 있다.

: 실적 넥슨 던전앤파이터 1분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