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게임빌, 2분기 영업손실 59억 원

조광민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2019년 2분기 실적을 9일 발표했다. 2분기 매출 282억 원, 영업손실 59억 원, 당기순이익 32억 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별이되어라!', '빛의 계승자' 등 기존 작들이 저력을 보이면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15% 성장했다. 스테디셀러들의 매출이 늘어나 국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2% 확대됐고, 해외 매출도 1% 대의 성장세를 보였다. 다만, 본사 이전에 따른 일회성 비용 증가 등에 따라 영업손실은 전분기 대비 늘어났다. 당기순이익은 흑자 기조를 유지했다.

게임빌은 하반기에는 본격적인 실적 개선에 주력한다. 지난달 국내와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 자체 개발작 '엘룬'을 필두로, 하반기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게임빌프로야구 슈퍼스타즈'가 9월 출시 예정이다.

게임빌 2분기

: 게임빌 프로야구슈퍼스타즈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