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ME DONGA

[리뷰] 천방지축 햄찌와 떠나는 세계여행 '만렙집사 에비츄'

조영준

국내에서도 높은 인지도를 지닌 에비츄를 직접 만나볼 수 있는 모바일게임 만렙집사 에비츄가 지난 9월 11일 구글 플레이 및 애플 앱스토어에 정식 출시됐다.

에비츄

라타타스튜디오에서 개발한 이 게임은 에비츄의 라이센싱 총괄 사업자 코글플래닛과의 그래픽 디자인 협업을 통해 에비츄 본연의 매력을 극대화하여 보기만 해도 귀여운 에비츄의 모습을 게임 곳곳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게이머가 직접 귀여운 에비츄의 집사가 되어 전세계 여행 명소를 방문하며, 힐링를 느낄 수 있는 모바일게임이다.

만렙집사 에비츄는 귀여운 햄스터 에비츄를 매우 저렴한 가격에 입.양하면서 시작된다. 눈빛부터 물욕이 가득한 에비츄는 의외로 비실한 주인을 도와 부자가 되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하게 되며, 이를 통해 에비츄가 조금씩 성장하게 된다.

에비츄는 설거지, 청소, 세탁, 요리, 심부름, 점원 등 총 6종의 능력치를 지니고 있으며, 이 능력치는 츄(자금)를 투자해 성장시킬 수 있다. 이 능력치는 보다 높은 보상을 얻을 수 있는 아르바이트에 지원하는데, 필요하며, 에비츄를 성장시켜 더 많은 자금을 얻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에비츄 이미지

여기에 에비츄를 터치하고, 선물을 줄 때마다 행복도가 상승하게 되는데, 이 행복도가 높아지면, 에비츄의 대사와 행동이 좀더 스윗해지고, 좀더 귀여워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물론, 원작에서도 걸출한(?) 입담을 쏟아내는 에비츄 답게 게임 속에서도 유저의 마음을 톡톡 쏘는 다양한 대사를 확인하는 재미도 느낄 수 있다.

게임의 큰 진행은 게임 내 돈을 버는 아르바이트와 전세계 유명 여행지를 여행하는 여행으로 나뉜다. 먼저 아르바이트는 크게 단기와 장기로 나뉜다. 각 아르바이트는 에비츄와 함께 땀 흘리며, 수확한 토마토를 소모해 여러 종류의 아르바이트 목록 중 하나를 해금해 지원할 수 있다.

단기 아르바이트는 30초 가량 진행되어 에비츄를 여러 번 굴릴 수 있지만, 그만큼 보상이 한정되어 있으며, 장기 아르바이트는 많은 보상을 얻을 수 있지만, 최대 몇 시간 동안 에비츄가 자리를 비우게 되니 상황에 맞는 선택이 중요하다.

에비츄 이미지

아르바이트 도중 반응을 보이는 에비츄의 모습을 지켜보는 것도 재미요소 중 하나다. 음식점, 세탁소, 손님 접객 등 다양하게 구성된 아르바이트의 현장에서 에비츄는 열심히 일하다가 농땡이를 피우기도 하며, 피곤할 때면 넋이 나간 표정을 보이는 등 풍성한 리액션을 보여 이것을 지켜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뼈빠지게 돈을 벌었으면 휴식이 필요한 것이 당연하듯 알바에 지친 에비츄에게는 휴식이 필요하다. 에비츄는 아르바이트를 뛸 때마다 스트레스가 쌓이게 되며, 이 스트레스가 최대치에 오르면 모든 것이 귀찮아지고, 의욕을 상실하는 이른바 ‘번아웃’ 상태가 되버려 다른 활동을 할 수 없게 된다.

이때 필요한 것이 바로 여행이다. 스트레스가 잔뜩 쌓인 에비츄를 여행을 보내 힐링을 시키면, 스트레스 지수가 낮아지는 것은 물론, 행복도 역시 상승하게 되며, 세계 각국의 여행지를 상징하는 기념품(스테츄)을 모을 수 있다.

에비츄 이미지

여행을 보낸 에비츄는 여행 명소에서 즐겁게 놀며 여행을 만끽하고, 해당 여행지 별 기념품과 스테츄를 일정 확률로 가져온다. 이 기념품은 집을 장식하거나 장소를 꾸밀 때 사용되며, 에비츄의 귀여움을 더욱 부각시켜주는 아이템의 역할을 해 게임을 플레이하는 재미를 더해준다.

이처럼 ‘만렙집사 에비츄’는 절망, 기쁨, 희망, 슬픔 등 다양한 감정을 지닌 에비츄와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끽할 수 있는 게임이다. 여기에 별다른 노력이나 계획없이 단순히 에비츄와 함께 할 수 있는 요소도 준비되어 있어 각박한 생활 속 작은 위안을 줄 수 있는 것도 이 게임의 특징 중 하나라 할 수 있다.

: 라타타스튜디오 에비츄

이전 다음